[Upcoming Film] <플랜맨> 유쾌하고, 사랑스러운

Comments (0) Film

5

 

1분 1초까지 계획대로 살아온 남자가 계획에 없던 짝사랑 때문에 생애 최초로 ‘무계획적인 인생’에 도전하며 벌어지는 코미디 <플랜맨>이 지난 26일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언론시사회를 개최했다. 독특한 유머와  사랑스러운 기운이 넘치는 영화라는 게 전반적인 평이다. 영화 상영 후 이어진 기자 간담회에서 배우들은 즐겁고 유쾌했던 촬영 현장과 코미디 장르에 도전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감독과 배우들의 인상적인 한 마디를 모아봤다.

4

한지민 “<플랜맨>을 처음 선보이는 자리라 너무 긴장이 되는데 어떻게 보셨는지 너무 궁금하다. 극중 정밴드의 메인보컬 유소정 역할을 맡았기 때문에 노래 수업, 발성 연습을 많이 했다. 감독님께서 소정이 노래를 많이 잘하는 캐릭터는 아니니까 부담 갖지 말라고 하셔서 부족하지만 최선을 다했다. 무엇보다 개인적으로는 시도해보지 않은 캐릭터라 도전해보고 싶었다. 지인 분들이 ‘너 같은 역할을 맡았다’고 하더라. 나에게 단아하고 청순한 모습보다는 소정의 모습도 많다고 생각한다. 정재영 선배님이 먼저 캐스팅 되었다고 해 더 하고 싶었다.(웃음) 정재영 선배님께서 촬영하는 동안 도움을 많이 주셨다. ”

정재영 “그 동안 너무 험악한 캐릭터를 많이 했던 것 같다. 가끔 이런 코미디 장르의 영화를 했었는데 관객들이 잘 모르는 것 같아서 신인이 마음으로 촬영했다. 재미있게 잘 봐주셨으면 좋겠다. 영화 장르가 장르인만큼 굉장히 재미있게 찍었다. 무엇보다 배우, 스텝들이 모두 유쾌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찍었다. 이런 감정을 관객들도 똑같이 느꼈으면 하는 바람이다.”

3

성시흡 감독 “<플랜맨>은 산뜻하고 사랑스러운 영화다. 서로 치유하는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 많은 사람들이 이 영화를 보면서 서로 갖고 있는 아픔이나 상처를 이해해주고 진심을 바라봐 줬으면 좋겠다. <플랜맨>에 나오는 곡은 ‘UV’가 프로듀서로 참여했고 배우들과 작업을 하면서 조금씩 수정해 완성했다. 순간 순간의 감정을 담고 있기 때문에 가사를 잘 음미해서 들어보면 또 다른 재미가 있을 것이다.”

2

김지영 “<플랜맨> 작품을 받았을 때 정재영 선배님이 캐스팅 되었다는 얘기를 듣고 선뜻 작품을 선택하게 되었다. 단언컨대 <플랜맨>의 정석 역할은 정재영 선배님이 으뜸이다. 지금도 그 생각은 변함이 없다.”

1

 독특한 스토리와 정재영, 한지민의 기존과 다른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예고하고 있는 <플랜맨>은 2014년 1월 9일 개봉한다.

 

 사진/ 류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