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Spot] 차예련,조현재 캐미 커플 탄생! ‘여배우는 너무해’ 언론, VIP 시사회

Comments (0) Film

still_02

2월 24일 롯데시네마 건대에서 영화 <여배우는 너무해> 의 언론, VIP 시사회가 열렸다. 기자 간담회에서는 배우 차예련과 조현재, 유정환 감독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연출을 맡은 유정환 감독은 “직업과 관계없이 사람과 사람 간의 관계는 항상 똑같다”며, “감독과 배우들의 관계가 남녀의 연애와 닮아 있는 것 같아 이런 캐릭터 설정을 생각하게 됐다”고 연출 의도를 밝혔다.

이번 영화에서 배우들 각자 연기변신에 대한 소감에는 “비주얼 폭발인 역대 최강 배우 조현재, 차예련과 함께한 영화는 무척이나 만족스럽다”며 “이번 영화를 통해 조현재의 반전 매력을 봤고, 차예련의 뛰어난 연기력에 또 한번 감탄했다”고 배우들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았다.

이번 영화에서 ‘나비’역을 맡은 배우 차예련은 영화 속에서 선보인 폴 댄스에 대해 “처음 도전해 보는 거라 허벅지, 발등 많은 부상을 당했지만 재미있었다. 단기간에 고 난이도 동작을 한 번에 해야 하는 상황이라 조금 버겁기도 했지만, 즐겁게 임했고 촬영은 끝이 났지만 계속 배워볼 의사가 있다”며 자신의 역할에 최선을 다한 당당한 모습을 내비쳤다.

8년 만에 스크린 복귀작인 배우 조현재는 로맨틱 코미디 장르 첫 도전에 대해 “영화에서는 드라마보다 관객들에게 조금 더 편한 모습으로 다가갈 수 있을 것 같아 택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작품으로 찾아뵙고 싶다”고 앞으로 그의 연기 계획에 대해 밝혀 눈길을 끌었다.

캐미 커플의 등장은 물론 배우들의 연기 변신으로 화제가 될 영화 <여배우는 너무해>는 오는 2월 27일 전국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still_01

 영화로는 처음 로맨틱 코미디 연기를 선보일 조현재

 

still_03

“많은 사랑 부탁드려요” 콧대만 높은 여배우 ‘나비’를 맡은 차예련 

 

언론시사회에 뒤이어 VIP 시사회에서는 대한민국 대표 셀럽들이 대거 등장해 다시 한 번 언론의 관심을 집중 받았다. 한채영, 서우, 유지태, 티파니, 제아(브아걸), 오지호, 장혁, 오연수, 서현진, 김민교 등 대한민국 톱스타들이 참석해 영화에 대한 관심을 드러내며 자리를 빛냈다.

 

still_11

<스캔들:조선남녀상열지사> 에서 조현재와 연기 호흡을 맞췄던 이소연도 참석

   still_07

 컴백을 앞둔 소녀시대 티파니도 극장을 찾았다

 글 한지희  사진 골든타이드픽처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