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성공리에 대만 첫 팬미팅을 진행한 ‘빅스’

Comments (0) MUSIC

빅스33

빅스가 대만에서 열린 첫 단독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6일 “2014 VIXX Fan Meeting “Starry Night” in Taiwan”이란 타이틀로 중화권 첫 팬미팅을 개최하며 현지 팬들에게 잊지 못할 특별한 하루를 선사했다.

팬미팅에서 빅스는 첫 정규앨범 타이틀곡 ‘저주인형’을 부르며 강렬한 퍼포먼스와 함께 등장해, 공연장을 가득 채운 1천여 명의 팬들은 빅스의 등장에 열렬히 환호를 보냈다.

 이어 토크쇼, 노래, 미션 게임, 쿠킹타임 등 다채로운 게임 시간에서 빅스는 정성을 다하며 다정다감한 모습을 보여줘 팬들과 더욱 가까워지는 특별한 시간을 보냈으며, 이날 팬미팅의 하이라이트로 생일을 맞은 멤버 켄을 위한 깜짝 생일파티가 펼쳐져 감동을 선사했다.

 특히 켄은 대만의 국민가수 ‘주걸륜’의 ‘싱칭(Starry Mood)를 중국어로 열창해, 뜨거운 박수를 받았으며, 팬들은 큰 함성으로 노래를 따라 부르며 가수와 팬들이 하나가 되는 장관을 연출하기도 했다.

 빅스2

대만팬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 빅스의 엔

또한 이날 팬미팅은 대만 현지 언론매체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대만 4대 일간지는 빅스의 팬미팅 내용을 메인에 소개해 대만 내 빅스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빅스 소속사인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서는 “대만 현지 팬분들과 함께 소중하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게 돼서 너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대만에서의 빅스 활동에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빅스 멤버 엔, 홍빈, 레오는 각각 드라마와 뮤지컬에 출연해 개성 넘치는 색다른 매력으로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untitled

 ‘언어는 달라도 마음은 하나!’ 토크쇼를 진행하는 빅스 멤버들

 

글 한지희  사진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