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모던파머’ 이홍기, ‘정규앨범 발표도 미룰 만큼, 자신있는 드라마!’

Comments (1) Drama

1

14일 서울 목동 SBS 신사옥에서 SBS 새 주말드라마 ‘모던파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홍기는 밴드 ‘엑설런트 소울즈’의 리더이자 기타 겸 보컬인 이민기 역을 맡다.

드라마 ‘모던파머’는 인생의 탈출구로 귀농을 선택한 네 청춘들의 꿈과 사랑, 우정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릴 휴먼 코미디다.

이홍기는 캐릭터에 대해 “다혈질에 꿈에 대한 열정이 넘치고, 너무 밝아서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역할”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대한민국에 이런 드라마가 만들어질 수 있을까 싶었다. 대본이 너무 재미있고 촬영 현장은 스펙터클하다. 하이라이트 영상을 보니 고생한 만큼 잘 나온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드라마 출연 계기에 대해 “대본이 오면 어머니가 체크를 하시는데, 추천을 해주셨다. 그래서 해보고 싶었는데, 막상 촬영을 시작하니 고생하는 드라마였다. 고생하면서도 웃고 있는 저를 보게 된다”며 뿌듯해 하는 모습을 보였다.

 

1-1드라마 ‘모던파머’의 주 배경은 농촌이며, 실제 촬영지는 경상북도 봉화다.

농촌 촬영에 대해서는 “한 달에 15일은 농촌에 있다. 처음에 화장실이 좀 불편했는데, 지금은 적응되었다. 동네분들이 밤, 대추같은 제철 간식을 주신다. 한번은 사과를 서리했는데 스태프에게 혼났다. 그런데 같이 먹고 그랬다. (웃음) 서울에 오면 공기가 다르다. 이제는 네온사인에 눈이 아프다”며 시골촬영장에 완벽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이홍기는 현지에서 받는 인기를 자랑했다. “나이 많은 분들도 저를 알아보신다. 기분 좋더라. 그리고 이 자리를 빌어 봉화군 주민들께 촬영에 협조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 거긴 산골이라 해도 빨리 진다. 늦게 촬영하면 피해를 드릴텐데도 촬영팀을 좋아해주신다. 재미있는 드라마로 보답하겠다”며 현지에 있는 이웃에게도 감사의 인사말을 빼놓지 않았다.

실제 그룹 FT 아일랜드의 멤버인 이홍기. 멤버들이 어떤 응원을 해줬는지에 대한 물음에 “드라마 때문에 FT아일랜드 정규 앨범이 밀렸다. 밴드가 국내에서는 좀 침체되는 분위기다. 저라도 살아야 팀이 올라가지 않을까? 멤버들에게 양해를 구하고 드라마를 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끝으로 이홍기는 “누가 보셔도 좋아해 주실 것 같다. 모든 연령대에서 사랑받을 수 있는 드라마다. 그리고 직접 보시면 알게 될 것”이라는 말을 남겼다.

한편, 휴먼코미디 드라마 ‘모던파머’는 SBS에서 10월 18일 토요일 밤 8시 45분에 첫 방송 된다.

 

[Spot] ‘모던파머’ 이홍기-이시언-박민우-곽동연, 우리는 ‘배추 농사짓는 록밴드에요’

[Spot] ‘모던파머’ 이하늬 ‘억척스러운 마을이장’, 권민아 ‘베일에 쌓인 신비한 소녀’

글 한지희  사진 류마

Want to buy? Click the banner below!

굿즈 배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