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덕수리 5형제’ 황찬성, 특별 카메오 ‘닉쿤’ 형과 함께 촬영 했어요

Comments (0) Film

3

영화 <덕수리 5형제>의 언론시사회가 27일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윤상현, 송새벽, 이아이, 황찬성, 김지민, 이광수와 전형준 감독이 함께했다.

<덕수리 5형제>는 만나기만 하면 물고, 뜯고, 싸우는 웬수 같은 5형제가 부모님 실종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합동 수사작전을 벌이는 수상한 코미디다.

황찬성은 극 중 경찰 공무원을 꿈꾸지만, 매번 시험에 떨어지는 수근 역을 맡았다.

황찬성은 유독 이번 <덕수리 5형제>에서 여자배우에게 맞는 신들이 있다. 그때의 기분을 묻는 말에 “뺨 맞는 게 진짜 아프더라”며 말문을 열었다. “카메라 앵글 때문에 뺨을 맞는 것은 실제로 맞지 않으면 안 됐었다. 소리도 나야 했다. 이아이 씨 손이 맵더라. 아팠던 기억이 남는다”고 전했다.

2

<덕수리 5형제>에 특별히 2PM 멤버 닉쿤이 카메오로 깜짝 등장한다.

촬영 에피소드를 묻는 질문에 “닉쿤 형이 대사를 그렇게 잘할 줄 몰랐다. 내 분량을 다 찍어놓고 닉쿤 형 분량만 찍으면 끝나는 장면이었는데 대사를 잘 소화하더라. 촬영장에서 모든 분들이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라이벌로 꼽는 아이돌 배우가 있는지에 대해 “라이벌 의식을 생각하고 연기하지는 않는다. 저만 잘하면 된다는 생각이다. 최선을 다하고 있다. 연기하는 작품 챙기기도 벅차다”고 말했다.

연기 롤 모델이 있냐는 물음에는 “굉장히 많아서 다 말씀드리기 어렵다. 이메일로 보내드리겠다”고 재치있게 답했다.

영화 <덕수리 5형제>는 12월 4일 개봉한다.

글 한지희  사진 류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