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다이나믹듀오 x DJ프리미어’ 앨범 발표, ‘힙합은 국적을 초월한다’

Comments (0) 미분류

1

욕심으로는 차트에서 강세를 보이고 싶다

한국 힙합의 자존심 다이나믹 듀오(개코, 최자)와 미국 힙합의 전설 DJ 프리미어가 앨범을 발표했다.

DJ 프리미어는 그동안 나스, 제이지, 카니예 웨스트, 마룬파이브 등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작업한 인물로  힙합계 거장으로 손꼽히는 프로듀서다.

다이나믹 듀오와 DJ 프리미어 새 앨범 기자 간담회가 16일 서울 마포구 예스24 무브홀에서 열렸다.

DJ 프리미어와 함께 앨범 작업을 한 소감에 대해 개코는 “옆에 프리미어가 있다는 것 자체가 꿈인지 생시인지 모르겠다”고 말문을 열었다. “신적인 존재이다. 살아있는 힙합이다”라고 DJ 프리미어를 소개했다.

이어 “힙합 음악을 하게 해주신 분이다. 일하면서도 떨리고 지금도 떨린다. 즐거운 순간이다”며 기쁨과 흥분에 쌓인 모습을 보였다.

 

4

개코 ‘힙합계의 전설 DJ 프리미어와 함께 작업했다구요’

 

3

 기자회견은 데뷔 16년 만에 처음이라고 밝힌 개코

먼저 개코는 “작년 프랑스에서 진행된 음악박람회에서 DJ 프리미어 담당자의 연락을 회사에서 받았다. 우리 앨범을 다 보내드렸고, 같이하면 재미있을 것 같아서 그때부터 작업이 시작되었다”고 작업이 시작된 계기를 밝혔다.

DJ 프리미어는 다이나믹 듀오의 음악에 대해 “언어를 알아듣지 못해도 목소리 톤, 스타일, 프로듀싱 기법이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다이나믹 듀오와 DJ 프리미어가 작업한 앨범에는 ‘AEAO’,’애니멀(Animal)’이 수록되어 있다고.

 

2

이날 최자는 “최근 인생의 굴곡이 많아졌다”며 열애설을 인식한 반응을 보였다

 

5

 DJ 프리미어는 개코가 노래를 잘한다며 칭찬했다

두 아티스트가 작업한 두 곡의 노래에 대해 궁금증이 집중됐다.

최자는 “DJ 프리미어가 비트 2개를 주셨다. 자연스럽게 곡이 나왔다. 어떤 주제를 쓸까를 고민했다. 결국에는 우리 마음속에서 나오는 이야기를 하자 했다. 그래서 AEAO(에이아오)가 탄생했다”고 전했다. 덧붙여 최자는 “30살에 나온 ‘고백’ 같은 곡”이라 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이 일회성이 아니냐는 물음에 최자는 “이렇게 직접적으로 외국 아티스트와 작업 하는게 처음이다. 미국 쪽에서 이 곡이 반응이 좋다. 나름 기대하면서 기다리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글 한지희  사진 류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