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 강동원-한지민-이준 등의 명예 심사위원이 함께한 미쟝센 단편영화제 포토월

Comments (0) Film

4

멜로드라마 섹션 ‘사랑에 관한 짧은 필름’의 심사를 맡은 한지민

제13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장르의 상상력展’ 개막식이 26일 오후 서울 사당동 아트나인에서 열렸다. 이에 앞서 심사위원들이 함께한 개막식 포토월 행사가 열렸다.

미쟝센 단편영화제는 한국 신인감독들의 등용문이자 장르별로 특화한 단편영화를 만날 수 있는 영화제로, 독창적인 단편영화를 격려하고 지지하는 데 중점을 둔다.

6월 26일부터 7월 2일까지 아트나인, 메가박스 이수에서 진행된다.

 

2

1

영화 <손님> 촬영으로 바쁜 이준은 액션·스릴러 장르 ‘4만번의 구타’ 섹션 심사를 맡았다

 

3사회적 관점을 다룬 영화를 묶은 ‘비정성시’ 심사를 맡은 강동원은 영화 <군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5‘코미디 영화는 저에게’, ‘희극지왕’ 섹션을 심사를 맡은 김성령

 

글 한지희  사진 류마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