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누나★흑백사진관] ‘첫 솔로 출격’..섹시 디바로 돌아온 나인뮤지스 경리

Comments (0) MUSIC, side-photo

5일 오후 서울 홍대 무브홀에서 나인뮤지스의 경리의 첫 번째 솔로 싱글 앨범 ‘블루 문(Blue Moo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에 발표한 경리의 타이틀곡 ‘어젯밤’은 트랜디한 팝 댄스곡으로 캣치한 사운드와 몽환적인 베이스 사운드가 매력적이다. 연인과의 이별을 고하는 순간, 단호하고도 직설적인 어조로 관계의 끝을 이야기하는 여자의 ‘어젯밤’ 이야기를 담아냈다.

경리는 이번 활동을 통해 가요계를 대표하는 섹시 여가수의 면모를 확실히 보여줄 예정이다.

데뷔 7년 차에 솔로로 출사표를 던진 경리를 ‘ok누나’의 흑백사진으로 만나보자.


‘Sexy Back’

노래가 끝날 때까지 치명적인 모습을 보인 그녀.

 

“아메리카노 100잔을 마신 것처럼 정신이 혼미해요”

그림자마저 관능적인 경리의 솔로 첫 무대

“진짜 목소리를 들려드리고 싶어요”

섹시한 이미지 탓에 보컬이 가려져 있다고 말 한 경리.

자신의 목소리를 선보이겠다며 솔로 활동의 포부를 밝혔다.

 

“‘경리크루’들과 인상적인 무대를 위해 많은 시간을 보냈죠”

남성 댄서들과 무대를 선보인 경리는

대중에게 새로운 모습을 보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늦은 솔로 데뷔지만 그만큼 많이 준비한 경리

앞으로 경리가 선보일 다양한 무대와 음악을 기대해 본다.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 편집 한지희 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