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김남길·손예진의 ‘해적’ 드디어 베일 벗다

Comments (0) Film

ㄹ호

 

2

 여월 ‘손예진’

movie_imageCAPAKGT0

철봉 ‘유해진’

movie_imageCAYE2M59

흑묘 ‘설리’

조선판 해양 블록버스터 <해적: 바다로 간 산적>(이하 해적)이 초호화 캐스팅을 자랑하는 배우들의 열연을 확인할 수 있는 스틸 컷을 최초로 공개했다. 크랭크인 후 줄곧 베일에 싸여 있던 <해적>이 맨처음 선보이는 영화 장면들이다.  2014년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는 영화로 조선의 옥새를 삼켜버린 귀신고래를 잡기 위해 바다로 내려온 산적 장사정(김남길 분)이 여자 해적 여월(손예진 분)과 함께 바다를 누비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김남길과 손예진을 비롯해 유해진, 이경영, 김태우, 박철민, 걸그룹 에프엑스의 설리까지 대한민국 최고 스타들의 만남으로 벌써부터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공개된 촬영 스틸 컷은 배우들과 스케일의 화려함으로 단번에 눈길을 사로잡는다.  사진에서는 산적 장사정으로 분한 김남길이 활시위를 당기며 강렬한 눈빛으로 남성미를 과시하는 모습, 카리스마 넘치는 해적단 단주 여월로 분한 손예진의 강렬한 변신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철봉 역의 유해진의 코믹한 도주 장면, 흑묘 역을 맡은 연기돌 설리의 귀여운 눈웃음도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리얼한 분장으로 완벽하게 조선시대 산적단, 해적단으로 변신한 배우들의 코믹한 상황 스틸과 이경영, 오달수 등 탄탄한 조연진들의 면면까지 확인할 수 있어 <해적>에 대한 기대감을 더한다. 여기에 <두 얼굴의 여친>과 <댄싱퀸>을 통해 연출력과 흥행성을 동시에 인정받은 이석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