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민아, 서울시 제작 웹드라마 ‘풍경’ 주연…진영과 연기 호흡

Comments (0) Drama

그룹 AOA 권민아가 웹드라마 ‘풍경(風磬)’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풍경’은 서울시가 기획•제작하는 웹드라마로 지난해 서울시가 개최한 ‘제1회 서울스토리 드라마 대본 공모전’ 우수작이다.

서울 주요 관광명소를 배경으로 하는 ‘풍경’은 해외로 입양 간 다니엘(진영)이 세계적인 소설가가 돼 서울로 돌아온 뒤 자신을 파양한 가족을 다시 만나면서 벌어지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권민아는 출판사 직원 여진 역을 맡았다. 여진은 한국으로 돌아온 다니엘을 물심양면 돕게 되는데 권민아는 밝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더해 캐릭터를 완성,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권민아는 지난 2013년 KBS2 ‘드라마 스페셜-사춘기 메들리’를 통해 연기 활동을 시작한 이후 ‘부탁해요 엄마’ ‘모던파머’ ‘꽃할배 수사대’ ‘병원선’ ‘추리의 여왕 시즌2’ 등 다양한 작품에서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특히 ‘추리의 여왕 시즌2’에서는 중앙 경찰서 순경이자 서장의 딸 신나라 역을 맡아 안정적인 연기로 캐릭터의 성장사를 그려내 호평받았다. 이에 권민아가 ‘풍경’에서 보여줄 또 다른 매력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권민아가 출연하는 ‘풍경’은 올해 안에 미국 동영상플랫폼 라쿠텐비키(Rakuten Viki)를 통해 전 세계에 선보일 예정이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서울시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