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6IX, 부담감 컸지만 멤버들이 전곡 참여한 앨범…“트랙 순서까지 고심해서 결정”

Comments (0) MUSIC

신인 그룹 AB6IX의 박우진이 이번 앨범에 대해 트랙 순서까지 고심해서 결정할 정도로 정성을 들였다고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AB6IX(에이비식스)의 데뷔 앨범 ‘B:COMPLETE(비컴플릿)’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워너원 박우진 이대휘, MXM 임영민 김동현 그리고 뉴페이스 전웅이 드디어 AB6IX라는 이름으로 첫 걸음을 내딛는 것.

총 7곡의 꽉찬 EP ‘B:COMPLETE’은 데뷔 앨범임에도 타이틀곡 ‘BREATHE(브리드)’를 포함한 앨범 전곡을 멤버들이 직접 프로듀싱하고 작사, 작곡한 것은 물론, 퍼포먼스 디렉팅 등 앨범 제작 과정 전반에 걸쳐 멤버들이 적극 참여하며 완성형 아티스트돌로서의 면모를 유감없이 선보였다.

특히 김동현은 앨범을 제작하며 있었던 기억 중 “녹음을 할 때 대휘가 직접 진행을 봐주고, 필요한 게 있으면 알려주고 하는 부분이 많아서 그게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전해 멤버 이대휘의 역할이 컸다는 것을 강조했다.

이어 이대휘는 신인이 앨범 전체를 프로듀싱하며 진행한 것에 대해 부담감이 굉장히 크고 스트레스도 많이 받았지만 그걸 극복해서 자신감으로 승화시켰다고 말했다.

이에 박우진은 “앨범 내 일곱 개의 트랙이 잘 어울리도록 트랙 순서도 고심해서 결정했다”며 “특히 저희 이야기가 모든 곡의 가사 하나하나에 잘 담겨있으니 그 부분을 잘 들어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AB6IX(임영민, 전웅, 김동현, 박우진, 이대휘)의 데뷔 앨범 ‘B:COMPLETE’은 오늘(22일) 오후 6시에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전격 공개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