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보감’ 윤시윤-김새론-이성재-염정아-곽시양, 캐릭터 포스터 공개

Comments (0) Drama

042104

‘마녀보감’이 강렬한 캐릭터별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욱씨남정기’후속으로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 (魔女寶鑑, 연출 조현탁, 극본 양혁문, 제작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은 21일 윤시윤, 김새론, 이성재, 염정아, 곽시양의 캐릭터가 담긴 티저 포스터를 공개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명석한 두뇌에 예술적 감각, 무술 실력까지 모두 갖춘 수재로 태어났지만 서자라는 현실에 가로막혀 모든 걸 포기하고 손가락질 받는 한량으로 자신을 철저히 감추고 살아가는 비운의 천재 허준을 연기하는 윤시윤은 남성적인 카리스마 속 비장미 어린 눈빛으로 열혈청춘 허준을 표현했다.

한층 성숙한 미모로 시선을 압도하는 김새론은 저주를 받고 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연희(서리)를 연기한다. 몽환적 분위기 속에 더욱 빛나는 김새론 특유의 신비로운 분위기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캐릭터인 조선 마녀를 표현할 김새론의 연기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특히 포스터에 사용된 ‘마녀보감’제목의 캘리그라피는 허준의 이복형 허옥역으로 출연하는 배우 조달환이 직접 썼다. 조달환은 각종 드라마, 영화의 로고 디자인은 물론 대기업과의 콜라보를 진행하는 캘리그라피 작가로도 활동중이며, 작품을 모아 개인전을 열기도 했다. 조달환의 캘리그라피는 ‘마녀보감’에 예술적 감각과 무게감을 더했다.

‘마녀보감’관계자는 “조선 마녀라는 설화적 소재와 허준의 젊은 시절에 대한 작가의 상상력이 만난 판타지‘마녀보감’이 가진 신선하고 신비로운 매력이 배우들의 명품 연기에 힘입어 생생하게 살아나고 있다. 완성도는 물론이고 ‘마녀보감’만의 독특한 맛이 살아있는 드라마가 될 것 같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조선 청춘 설화 ‘마녀보감’은 저주로 얼어붙은 심장을 가진 마녀가 된 비운의 공주 서리와 마음 속 성난 불꽃을 감춘 열혈 청춘 허준의 사랑과 성장을 그린 판타지 사극이다. ‘조선의 마녀’라는 독특한 소재에 지금까지의 드라마에서 선보인 적 없는 피 끓는 ‘청춘’ 허준 캐릭터를 재탄생 시키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JTBC에서 오는 5월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