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성유리-정용화 출격, 안구정화 밥동무 특집

Comments (0) TV Show

배우 성유리와 정용화가 ‘한끼줍쇼’ 규동형제와 한 끼에 도전한다.

12일(수)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 에서는 배우 성유리와 그룹 씨엔블루의 정용화가 밥동무로 출연해 정릉의 교수단지를 찾는다. 두 사람은 모두 가수, 배우로 오랫동안 다방면에서 활약해온 만큼 높은 인지도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예상돼 시선을 모은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에서 성유리는 “이경규 선배님 때문에 나왔다”고 밝혀 훈훈함을 자아냈다. 성유리는 ‘힐링캠프’를 통해 이경규와 오랫동안 호흡을 맞춰온 대표적인 규라인으로 알려져 있다. 규라인 성유리의 등장으로 갈 곳을 잃은 강호동은 유난히 정용화를 반겼다. 이날 두 사람의 호흡은 새로운 강라인의 탄생을 가늠하게 했다는 후문.

부드러운 인상으로 대표되는 성유리와 정용화이지만 이날 두 사람은 예상 밖의 파격적인 발언으로 지켜보던 규동형제를 당황하게 했다.

특히, 과거 대표적인 가요계 ‘요정’으로 불렸던 성유리는 정릉 주택가를 둘러보는 동안 “어릴 때 개미 많이 먹었는데”라며 추억에 잠긴 듯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심지어 “개미 엉덩이에서는 쎄한 맛이 난다”라며 자세한 묘사까지 더하며 반전 매력을 뽐내기도 했다.

비주얼뿐 아니라 입담까지 화려한 밥동무 성유리와 정용화의 호흡은 12일(수)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JTBC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JTBC 한끼줍쇼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