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갑순이’ 김소은-송재림-이완-유선-최대철-유세례, 시청률 공약 지켜

Comments (0) Drama

‘우리 갑순이’ 주역들이 여의도공원에서 시청률 20% 돌파 기념 공약을 실천했다.

SBS ‘우리 갑순이’(문영남 극본, 부성철 연출) 삼남매 커플, 유선-최대철, 김소은-송재림, 이완-유세례 주요 배우 6명이 시청률 20% 공약 돌파 기념으로 2일 여의도공원에서 시민들에게 직접 커피를 나눠줬다.

지난 12월 ‘우리 갑순이’ 기자간담회에서 재순 역을 맡은 유선은 “시청률이 20% 넘으면 200잔, 30%를 넘으면 300잔 커피를 도심 한복판에서 주요 배우들이 전달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우리 갑순이’가 3월 25일 20.3%(닐슨 코리아, 수도권 기준)과 18일 20%로, 20% 이상 시청률을 두 차례 기록하면서 유선을 비롯한 주요 배우들은 공약 실천 준비에 나섰다.

이에 2일 시민들이 많은 ‘여의도 공원’을 선택한 ‘우리 갑순이’ 주역들은 “시청률은 20%가 넘었지만 우리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에 대한 감사 이벤트인 만큼 200잔 보다 더 많은 300잔을 준비했다”며 6명의 배우들이 직접 시민들과 따뜻한 눈인사를 하며 감사의 커피를 전달했다.

한편, 화창한 날씨에 여의도 공원에 놀러 온 시민들은 “전혀 생각하지도 않았다가 공원에서 ‘우리 갑순이’ 주요 배우들을 직접 만나봐서 너무 반갑고 좋았다”며 배우들과 셀카를 찍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많은 시민들의 참여로 순식간에 행사가 종료되자 배우들은 마지막 줄을 선 시민들과 일일이 악수를 하며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우리 갑순이’ 삼남매 커플은 “다음 주 마지막 회까지 많은 시청 바란다”며 “우리 갑순이를 사랑해주신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한다”는 인사로 마무리했다.

한편 ‘우리 갑순이’는 8일 토요일 저녁 8시 45분 60, 61회 2회 연속 방송으로 최종회를 맞는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SBS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