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틴 결경-나영 “아이오아이 활동 때 많이 배워”

Comments (0) MUSIC

그룹 프리스틴 결경과 나영이 아이오아이 활동에서 많이 배웠다고 언급했다.

22일 서울 서초구 서초동 한전아트센터에서 그룹 프리스틴(유하, 레나, 로아, 예하나, 시연, 성연, 나영, 은우, 결경, 카일라)의 데뷔 앨범 The 1st Mini Album ‘HI! PRISTI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프리스틴 결경과 나영은 이미 2016년 그룹 아이오아이로 먼저 데뷔해 대중들의 사랑을 받았다. 다른 멤버들보다는 무대 경험이나 방송이 경험이 많다.

결경은 “아이오아이 활동 당시 타이틀 곡을 받았을 처음이다 보니까 뭔가 신기하고 믿어지지 않았다. 그때도 되게 떨렸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프리스틴으로 타이틀곡을 받았을 때, 이 곡이 저희한테 오는 거니까 간절하고 꿈같은 그런 느낌이 들었다. 감격스러운 기분을 표현할 수가 없는 것 같다. 복잡한 것 같다”며 소중한 경험임을 말했다.

덧붙여 “아이오아이 활동하면서 이럴 때는 이래야 한다는 경험을 많이 쌓았다. 많이 배운 것 같다”고 했다.

나영은 “아이오아이 때는 실감도 안났고 마음이 벅차올랐는데, 프리스틴으로 또 한번 데뷔를 하니 성숙한 모습으로 더 잘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모두 소중하다”며 프로다운 면모를 보였다.

덧붙여 “아이오아이 하면서 무대 최선을 하면서 소중하다는 것을 알았다. 팬분들도 소중하다는 것을 알았다. 뒤에서 고생하는 스태프분들이 계시다는 걸 알았다”며 속 깊은 마음을 드러냈다.

프리스틴은 21일 오후 6 시에 데뷔 앨범 The 1st Mini Album ‘HI! PRISTIN’을 발매, 타이틀곡 ‘위 우(WEE WOO)’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함께 공개, 대중들의 뜨거운 반응을 받으며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뎠다.

타이틀곡 ‘위 우(WEE WOO)’는 ‘파워&프리티’ 그 자체라고 할만한 곡으로 청량하면서도 활기찬 팝과 강한 비트가 인상적인 펑크가 결합한 곡으로 프리스틴의 아름다움과 에너제틱함을 보여준다.

한편 본격 데뷔를 알린 프리스틴은 가수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