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 더 하이츠’ 블락비 김유권 “뮤지컬 배우로 캐릭터에 집중해”

Comments (0) MUSIC

배우 김유권이 뮤지컬 배우로서 무대에 오르는 소감을 전했다.

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예술의 전당 CJ토월극장에서 뮤지컬 ‘인 더 하이츠’ (연출 이지나) 프레스콜이 열렸다. 이 자리에 정원영, 김유권 (블락비), 박강현, 차학연 (빅스), 이상이, 오소연, 최수진, 나하나, 유승엽 등의 배우들이 참석했다.

김유권이 맡은 우스나비는 극 중 워싱턴 하이츠에서 슈퍼마켓을 운영하며 언젠가 고향인 도미니카 공화국에 돌아갈 것을 꿈꾸는 희망을 가진 청년이다.

블락비의 멤버인 김유권은 가수로서 무대에 설 때와 뮤지컬 배우로 설 때의 김유권은 어떠냐는 질문에 그는 “가수로서 팀으로서 블락비로서 무대에 설 때는 무조건 멋있어야 한다. 노래도 잘해야 하고 많은 사람들에게 아이돌로 보여야 한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배우로 설 때는 제가 가진 이미지를 다 버리고서야 한다. 뮤지컬 배우로서 캐릭터에 집중해서 연기 해야 한다”고 말해 배우로서 프로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뮤지컬 ‘인 더 하이츠’는 뉴욕의 라틴 할렘이라 불리는 워싱턴 하이츠를 배경으로 그곳에 살고 있는 이민자들의 애환이 담긴 삶과 꿈을 긍정적인 유머로 승화한 브로드웨이 작품이다. 지난 2015년 초연 당시 뮤지컬 장르에서 시도되지 않은 랩, 힙합의 강렬한 리듬과 스트리트 댄스 무대를 선보여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양동근, 정원영, 장동우(인피니트), 키(샤이니), 김성규(인피니트), 제이민, 이상이 등 최강의 캐스팅으로 오는 2월 12일까지 예술의 전당 CJ토월극장에서 진행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