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둥 “첫 미니앨범 발표 행복…엠블랙 멤버들 응원해줬다”

Comments (0) MUSIC

천둥이 첫 미니앨범 발표 소감을 밝혔다.

6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가수 천둥의 첫 미니앨범 ‘THUNDER(썬더)’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천둥의 미니앨범에는 천둥의 친누나 산다라박이 뮤직비디오에 출연하고, 구하라가 피처링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던 타이틀곡 ‘Sign’을 비롯해 실력파 래퍼 베이식과 자이언트핑크가 각각 피처링에 참여한 ‘Look At Me(룩엣미)’와 ‘In Time(인타임)’ 등 트렌디한 팝 장르를 중심으로 한 5곡이 수록되어 있다.

천둥은 타이틀곡 ‘사인’에 대해 “펑키한 곡이다. 여자와 남자가 함께 부르는 곡인데 썸이 있는 관계에서 정확한 사인만 주면 연인 관계가 시작되는데, 사인을 안 줘서 답답해하는 내용을 담았다”라고 말했다.

또 “정식으로 미니 앨범을 발매한 게 처음이다. 느낌이 새롭고 행복하다. 그룹을 하다가 첫 솔로이다 보니 부담감이 크기도 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천둥은 2년 3개월 만에 가수로 컴백했다. 더욱이 그룹 엠블랙으로 활동하다 첫 솔로로 컴백하는 것은 부담이 됐을 것이다.

이에 대해 그는 “기쁘면서 부담감도 갖고 있다. 그룹을 하다 첫 솔로로 하다 보니 보통 부담되는 것이 아니다”라며 “연기를 병행하면서 앨범 준비를 했다. 공백기 동안 실력 향상을 보여주기 위해 레슨도 받고 곡 작업을 해왔다”고 컴백 의지를 불태웠음을 드러냈다.

엠블랙 멤버들의 반응을 묻는 말에 “같이 활동을 할 때도 제가 열정을 갖고 있는 것을 아는 멤버들이었고, 응원을 해줬다. 잘했다고 말해줬다”라고 말해 엠블랙 멤버들과 여전히 돈독한 사이임을 밝혔다.

뮤직비디오는 천둥의 큰 누나 산다라박이 참여했다. 천둥은 “큰 누나가 촬영장에 왔을 때가 내가 키스신을 촬영할 때였는데, 실제로 키스를 한 것은 아니었지만 가족 앞에서 스킨십을 하기가 굉장히 떨렸다. 이건 아니다 싶기도 했다”라며 웃어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천둥은 이날 미디어 및 팬 쇼케이스를 열고 7일 자정 앨범을 공개하며 본격 활동에 나선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