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겟잇케이•포토] ‘고산자 대동여지도’ 김인권 ‘조각쟁이 바우 역할입니다’

Comments (0) PHOTO NEWS

9일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 (감독 강우석)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차승원, 유준상, 김인권, 남지현과 연출을 맡은 강우석 감독이 함께했다.

배우 김인권은 대동여지도의 제작을 돕는 조각장이 바우 역할을 맡았다.

‘고산자 대동여지도’는 미천한 신분으로 시대와 권력에 맞서 역사상 가장 위대한 지도 ‘대동여지도’를 탄생시킨 지도꾼 ‘김정호’의 감춰진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9월 7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