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피릿’ MC 조세호-성규 출사표 “이런 기회 주셔서 감사하게 생각해”

Comments (0) TV Show

MC

JTBC 아이돌 보컬 리그 ‘걸스피릿’의 MC 조세호와 성규가 19일(화) 첫 방송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최근 첫 녹화를 마친 신규 예능 프로그램 ‘걸스피릿’의 MC 조세호-성규 콤비는 인터뷰를 통해 프로그램에 대한 기대감과 욕심, 제작진에 대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조세호는 “MC를 맡게 되어서 굉장히 기쁘다. ‘잘 할 수 있을까’라는 걱정과 ‘잘하고 싶다’는 욕심이 함께하는 것을 숨길 수 없다. 평소 좋아하던 동생인 성규와 함께 하게 되어 더욱 기분이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성규는 “일단 같은 아이돌 가수로서 동료들과 무대에 함께 서게 되어 기쁘다. 실력이 너무나 출중한 메인 보컬들이 드디어 기회를 얻은 것 같아 벅차고 반갑다. 또한 이런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정말 감사하게 생각 한다”고 전했다.

최근 진행된 ‘걸스피릿’의 첫 녹화에서 조세호와 성규는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열정으로 표현했다. 시간이 날 때 마다 만나 포즈를 맞춰보며 익살맞은 소개 멘트 시리즈를 준비한 것. 두 사람은 무대 중앙에서 ‘오구루’(탁재훈, 장우혁, 천명훈, 이지혜, 서인영)를 보필하는 귀염둥이 동생으로, 12명의 소녀들과 함께 호흡하는 든든한 진행자로 활약했다.

성규

조세호와 성규는 ‘오구루’에 대한 애정과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조세호는 “오구루는 그야말로 1세대 아이돌 선배이자, 누구보다 연예계 생활을 잘 아는 분들이다. 시작하는 후배 아이돌에게 현실적인 조언을 전할 뿐만 아니라 프로그램의 중심에 있기 때문에 저와 성규씨도 많이 의지 하고 있다”고 전했다.

성규 역시 “가수로서, 예능인으로서 대선배들이라 걱정을 했는데 편하게 녹화 할 수 있도록 많은 조언을 해주셔서 긴장하지 않았다.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조세호는 “그동안 무대 위의 멋진 모습을 기다려온 열두 명의 보컬들에게 주목해주시고, 경연을 위해 그들이 준비해온 노력과 열정을 기대해 주시면 좋겠다. 조금 더 시청자들이 즐겁고 신나게 볼 수 있도록 열심히 해보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MC 1ȸ 녹화

JTBC 신규 예능프로그램 ‘걸스피릿’은 데뷔 후에도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했던 여자 아이돌 보컬들의 숨겨진 실력을 확인할 수 있는 경연 프로그램이다.

데뷔 5년 이내의 아이돌 그룹 중에서도 메인 보컬로 이루어진 12명의 소녀들은 ‘걸스피릿’을 통해 그동안 꿈꿔왔던 무대에서 마음껏 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12인의 걸그룹 메인 보컬은 스피카 보형, 피에스타 혜미, 레이디스코드 소정, 베스티 유지, 라붐 소연, 러블리즈 케이, 소나무 민재, CLC 승희, 오마이걸 승희, 에이프릴 진솔, 우주소녀 다원, 플레디스걸즈 성연. 이들은 매주 경연을 통해 순위를 정하고, 리그전을 통해 최종 우승자를 선정한다.

MC로는 대세 개그맨 조세호와 아이돌 그룹 인피니트의 성규가 호흡을 맞춘다. 탁재훈, 장우혁, 천명훈, 이지혜, 서인영이 걸스피릿 소녀들의 ‘구루’로 출연한다.

‘걸스피릿’의 오구루는 역경을 이겨내고 정신적으로 해탈한 가요계 선배로 아직 빛을 보지 못한 후배 아이돌을 응원할 예정이다. 첫 방송은 7월 19일(화) 밤 10시 50분.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JTBC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