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원동 브라더스’ 윤박, “누를 끼치지 않게 잘 해내고 싶다”

Comments (0) Drama

070809-1

배우 윤박의 훈훈한 비주얼이 담긴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오늘(8일) 패션 매거진 ‘슈어’는 성수동에 위치한 한적한 카페에서 촬영한 윤박의 화보를 오픈했다.

윤박은 사색에 잠긴 눈빛으로 테이블 위에 엎드리고, 나른한 듯 대충 의자에 걸터앉는 등 편안한 촬영을 이어나갔다. 윤박은 이날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7월 15일 막을 올리는 연극 ‘망원동 브라더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망원동 브라더스’는 오랫동안 회를 거듭할 만큼 좋은 작품이다. 누를 끼치지 않게 잘 해내고 싶다”며 공연을 앞둔 각오를 밝혔다.

한편, 7월 15일부터 8월 21일까지 마포아트센터 아트홀 맥에서 공연되는 ‘망원동 브라더스’는 ‘제9회 세계문학상’ 우수상을 수상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8평짜리 옥탑방에서 기묘한 동거를 시작한 네 남자의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윤박은 옥탑방의 주인이자 특별한 일거리가 없는 만화가 ‘오영준’으로 분한다.

070809-3

 

070809-2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패션 매거진 ‘슈어

윤박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