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티드’ 김아중-지현우-엄태웅, 의문의 트렁크 열자 ‘충격 연속’

Comments (0) Drama

062306

김아중 지현우 엄태웅, 이들이 열어 젖힌 트렁크 안에는 무엇이 들어 있었나.

6 22 SBS 새 수목드라마원티드‘(극본 한지완/연출 박용순)가 첫 방송됐다.

원티드는 첫 회부터 국내 톱 여배우 아들의 유괴 사건, 유괴범의 충격적인 메시지, 이 모든 상황을 담아내야 하는 생방송 리얼리티 쇼, 인터넷 방송 BJ의 납치 사건, 이를 쫓는 경찰 등을 빠른 템포로 담아내며 단숨에 안방극장화제작으로 떠올랐다.

반전과 충격을 품은 스토리는 배우들의 집중도 높은 열연과 어우러져 시너지 효과를 발휘했다. 어느덧 시청자들조차 범인이 누구인지, 범인이 내걸 다음 미션은 무엇이며 정혜인(김아중)을 비롯한 경찰 수사팀, 방송 제작팀이 이 미션을 어떻게 수행할 것인지에 몰입하게 됐다는 반응이다.

이 가운데 6 23원티드제작진이 극 중 인물들이 겪을 또 한 번의 강력한 충격과 절규의 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들을 유괴당한 톱 여배우 정혜인, BJ소녀 납치사건의 범인을 쫓던 차승인(지현우), 범인의 요구대로 진행되는 생방송 리얼리티 쇼의 PD 신동욱(엄태웅 ) 등 주요 인물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세 사람은 어두운 밤, 인적이 드문 어딘가에 처절한 표정으로 달려와 의문의 트렁크를 열어 젖히고 있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원티드는 첫 회부터 끝없는 충격과 반전을 선사하며 시청자를 놀라게 한 작품이다. 그만큼 시청자들 역시 또 다른 충격적 전개를 기대하고 있는 가운데 세 사람이 마주한 이 상황이 향후 전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궁금증과 기대감을 치솟게 만든다.

한편 SBS 새 수목드라마 원티드는 국내 최고 여배우가 납치된 아들을 찾기 위해 생방송 리얼리티 쇼에서 범인의 요구대로 미션을 수행하는 엄마의 고군분투기를 그린다. 상상을 초월하는 전개로 가득 채워질원티드‘ 2회는 오늘(23) 오후 10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SBS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