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보감’ 윤시윤-김새론-이성재-염정아-곽시양 ‘본방사수 부탁해요~’

Comments (0) Drama

051305

‘마녀보감’ 출연진이 시청자들의 본방사수를 당부했다.

JTBC 새 금토드라마 ‘마녀보감’ (魔女寶鑑, 연출 조현탁, 극본 양혁문, 제작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이 오늘(13일) 저녁 8시3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윤시윤, 김새론, 이성재, 염정아, 곽시양의 훈훈한 비주얼이 담긴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과 메시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네티즌들이 댓글로 전달한 응원 메시지를 담은 액자를 들고 있는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있다. 윤시윤, 김새론, 곽시양은 깨알 호흡을 인증이라도 하듯 다정한 하트를 그리며 환하게 웃고 있다.

051305-1

군 복무를 마치고 2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는 윤시윤은 소감도 남다르다. “오랜 시간 그리워하면서 돌아온 내 집에는 천사 같은 조현탁 감독님과 세상에서 제일 예쁜 새론이, 존경스럽고 카리스마 넘치는 이성재, 염정아 선배님, 세상에서 가장 멋진 시양이, 달환이 형이 기다리고 있었네요.”라며 현장을 집이라고 표현했다.

이어 윤시윤은 “그리워했던 만큼 행복도 큽니다. 너무 행복해서 얼마나 울며 촬영했는지 몰라요”라고 복귀 소감을 전했다.

조선의 마녀 서리를 통해 한 단계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김새론은 “서리 역을 맡아 예쁜 한복도 입어보고 백발도 해보는 등 다양한 경험을 하며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습니다. 기존의 제 모습과 색다른 캐릭터 서리로 찾아 뵐테니 첫 방송 놓치지 마시고 꼭 본방사수해주세요”라고 당부했다.

곽시양은 “‘마녀보감’ 첫 방송. 많이 설레고 기대됩니다. 공감하고 치유 받고 힐링 할 수 있는 드라마 ‘마녀보감’으로 일상 속 스트레스 날려버리셨으면 좋겠습니다”라며 “한 번 보면 빠질 수밖에 없는 드라마 ‘마녀보감’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라고 드라마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과시했다.

한편, ‘조선의 마녀’라는 독특한 소재와 피 끓는 ‘청춘’ 허준 캐릭터를 재탄생 시키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으로 오는 5월 13일 저녁 8시 30분에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아폴로픽쳐스,드라마하우스,미디어앤아트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