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황치열-김민석-이현재-박재정, 핫한 네 남자가 온다

Comments (0) TV Show

다운로드 (3)

‘라디오스타’에 국내외로 핫한 네 남자가 출연한다.

중국에서 대세남으로 떠오른 황치열부터 ‘태양의 후예’의 김일병 김민석-중국서 배우로 거듭난 이현재-신인가수 박재정까지 한 데 모인 네 사람은 각자의 매력을 터뜨리며 ‘예능운빨’에 도전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오는 18일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 (기획 조희진 / 연출 황교진)는 ‘운빨 브로맨스’ 특집으로 운 제대로 터진 네 남자 황치열-김민석-이현재-박재정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황치열-김민석-이현재-박재정은 4MC를 향해 90도로 인사를 하며 들어섰다. 이후 네 사람은 노력의 결실을 맺고 찾아온 만큼 여유와 자신감이 넘치는 토크를 쏟아내며 스튜디오를 후끈 달궜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외국배우 같은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은 이현재는 실제로는 미국에 한 번도 가본 적이 없다고 밝힌 뒤, “칡뿌리를 먹고 자랐다”면서 경기도 이촌 장평리의 남자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이현재는 생각지 못한 개인기로 눈길을 끌 예정이다. 규현의 “영어는 전혀 못하는데 주특기가 한국말을 잘 못하는 외국인 연기라고”라는 말에 그는 “’너는 외국어 왜 못해?’ 이런 말이 스트레스가 돼서 영어 공부를 일부러 더 안 했어요”라더니 한국어가 서툰 외국인에 빙의해 연기를 해 보였다.

 

이현재뿐만 아니라 인생의 해 뜰 날을 맞이한 황치열-김민석-이현재-박재정은 다양한 개인기와 수려한 입담으로 숨막힐 듯한 치명적인 매력을 대 방출해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 이에 네 사람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더욱 고조되고 있다.

황치열-김민석-이현재-박재정의 매력이 쏟아져나올 ‘예능운빨’ 도전기는 오는 18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라디오스타-운빨 브로맨스 특집’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MBC 라디오스타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