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블루 강민혁, 드라마 ‘딴따라’ 혜리 동생으로 출연 “사랑해 주셨으면 한다”

Comments (0) Drama

032301

배우 강민혁이 SBS 새 수목 드라마스페셜 ‘딴따라’ 출연을 확정했다.

SBS 새 수목 드라마스페셜 ‘딴따라'(극본 유영아/ 연출 홍성창, 이광영/ 제작 웰메이드 예당, 재미난 프로젝트)의 조하늘 역에 강민혁이 확정돼 본격적인 방송준비에 들어갔다.

‘딴따라’는 벼랑 끝에서 만난 안하무인 매니저 신석호와 생초짜 밴드 딴따라의 꽃길 인생작 프로젝트를 그린다.

그 중 강민혁은 딴따라 밴드의 보컬 조하늘 역을 맡았다. 조하늘은 정그린(혜리 분)의 동생으로, 듣는 것만으로 심금을 울리는 목소리를 지녔지만 의도치 않은 사건에 휘말려 노래를 포기하는 인물. 우연히 신석호(지성 분)와 만나 인생의 전환점을 맞게 된다.

‘넝쿨째 굴러온 당신’, ‘상속자들’을 통해 매력적인 배우로 눈도장을 확실히 찍은 강민혁은 ‘딴따라’로 날개를 펼 예정이다. 소년과 남자를 넘나드는 특유의 매력을 조하늘을 통해 폭발시킬 예정으로 지성, 혜리와의 연기 케미 역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강민혁은 “드라마 ‘딴따라’로 오랜만에 시청자 여러분들께 인사 드리게 돼 많이 설렌다. 훌륭한 선배님들과 작가님, 감독님, 현장 스태프들과 함께 좋은 작품을 할 수 있게 돼 감사하고 매우 영광이다”라며 “’딴따라’가 꿈을 향해 치열하게 달려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작품인 만큼 최선을 다해서 촬영에 임하겠다. 때로는 유쾌하고 때로는 감동적인 작품이니 많은 분들이 관심 가져주시고, 사랑해 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딴따라’는 영화 ‘7번방의 선물’로 마음 따뜻해지는 휴먼드라마를 선보였던 유영아 작가의 신작으로, ‘미남이시네요’의 홍성창 PD와 ‘퍽’을 연출한 이광영 PD가 함께 연출을 맡아 세대를 아우르는 드라마가 탄생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딴따라’는 ‘돌아와요 아저씨’ 후속으로 방송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FNC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