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새 수목 ‘한 번 더 해피엔딩’ 장나라-정경호-권율-유인나 등 대본리딩 ‘큰 기대’

Comments (0) Drama

121607-1

장나라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한 번 더 해피엔딩'(극본 허성희, 연출 권성창)이 배우들의 열정이 가득한 대본리딩으로 힘찬 출발을 알렸다.

지난 11일(금) 상암 MBC에서 진행된 대본리딩에는 김도훈 CP, 권성창 PD, 허성희 작가 등 제작진과 장나라, 정경호, 권율, 유다인, 유인나, 서인영, 김태훈, 이채은, 신현빈, 고규필, 김사권, 박은석, 장준유, 진기주, 김지안 등 주요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번 작품을 통해 처음 연기 호흡을 맞추게 된 장나라, 정경호는 ‘연기 구멍’ 없이 믿고 보는 배우들로 정평이 나 있어 이들의 만남만으로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121607-2

정경호

장나라는 재혼업체 ‘용감한 웨딩’의 대표다운 똑 부러지는 말투부터 애교 넘치는 사랑스런 표정 연기까지 팔색조 매력을 선보이며 벌써 ‘한미모’ 캐릭터에 푹 빠진 모습이었다.

정경호 역시 특유의 코믹하면서도 재치 있고 능청스런 연기로 좌중을 사로잡으며 장나라와 최강 호흡을 보여줘 앞으로 두 사람의 ‘로코 케미’를 기대하게 했다.

121607-4

유인나

121607-3

권율

다함께 힘차게 박수를 치며 시작한 대본리딩은 4시간 넘게 진행됐다. 연출을 맡은 권성창 PD는 “촬영하며 추운 겨울에 입수하는 분도 있을 텐데 몸 상하지 않고 잘 마칠 수 있길 바란다. 즐겁게, 행복하게 작업하면 좋겠다. 현장에서도 의견 편하게 달라”고 격려와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 번 더 해피엔딩’은 서른이 훌쩍 넘어버린 1세대 요정 걸그룹의 ‘그 후’ 그리고 그녀들과 ‘엮이는’ 바람에 다시 한 번 사랑을 시작하는 남자들의 이야기.

돌아온 싱글, 정체성 애매한 싱글대디, 모태솔로와 다름없는 미혼, 소생 불가능해 보이는 기혼임에도 ‘다시 행복해지기 위해’ 사랑에 도전하는 과정을 그린 용감무쌍 유쾌통쾌 스파클링 로맨틱 코미디다.

2016년을 활기차게 열어 줄 ‘한 번 더 해피엔딩’은 ‘달콤살벌 패밀리’의 후속으로, 1월 20일(수)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MBC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