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와 나’ 마리 아빠 면접, 아이콘 (IKON) 김진환 “수의사 되고 싶다”

Comments (0) TV Show

121503-2

JTBC 새 예능 프로그램 ‘마리와 나’ 첫 방송에서는 전 출연진이 ‘마리 아빠’가 되기 위해 면접에 도전한다.

16일(수)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JTBC 반려동물 하드케어 버라이어티 ‘마리와 나’에서는 출연진인 강호동, 서인국, 심형탁, 이재훈, 은지원, 김민재, 그룹 아이콘의 김진환, B.I가 시청자들의 반려 동물을 맡아서 돌봐줄 자격이 있는지 전문가들에게 평가를 받는다.

긴장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면접에서는 전문가들을 당황하게 만든 출연진의 기상천외하고 개성 넘치는 답변들이 이어졌다.

김민재는 반려 동물과의 전라 목욕 발언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고, 강호동은 ‘반려동물 눈높이 케어’ 공약을 야심차게 내세웠다. 또한 심형탁은 예측불가 발언들로 예능 베테랑 강호동마저 당황하게 만들었다.

121503-1

‘마리와 나’ 은지원 서인국 김민재

마지막에 합류한 그룹 아이콘의 B.I와 김진환은 추가 면접을 통해 ‘마리 아빠’에 도전했다. 힙합 감성 충만한 B.I는 “강아지와 주먹 인사를 하며 친해지겠다”고 밝혔고, 김진환은 “수의사가 되고 싶다”는 뜻밖의 소망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과연 전문가들에게 극찬을 받으며 면접 1등을 차지한 에이스와 굴욕을 맛본 꼴찌는 누구일지, 의욕 만점 ‘마리 아빠’ 지원자들의 8인 8색 면접 현장은 16일(수)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마리와 나’ 1회에서 공개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사진 JTBC 마리와 나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