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새 예능 ‘마리와 나’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힐링 프로그램이 온다

Comments (0) TV Show

121001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마리와 나’의 포스터가 공개됐다.

오는 12월 16일(수) 밤 9시 50분에 첫 방송 되는 JTBC ‘마리와 나’는 여행, 출장 등 여러 가지 피치 못할 사정으로 반려동물과 떨어져야 하는 주인들을 대신해, 스타들이 ‘펫 시터’가 되어 동물을 돌봐주는 프로그램이다.

10일(목) 공개된 ‘마리와 나’의 포스터에는 위탁받은 반려동물들과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출연진의 모습을 담았다.

이번 포스터에서 보여지는 스타와 반려동물의 자연스러운 모습은 SNS를 통해 볼 수 있을 법한 익숙한 모습들이다. 이러한 콘셉트는 스타와 동물의 꾸미지 않은 소통과 교감을 나타낸다. 또한 동물을 돌보며 일어나는 유쾌한 에피소드 속에서 진정한 소통의 의미를 돌아보고자 하는 프로그램의 기획의도를 반영했다.

포스터에는 개와 고양이뿐만 아니라 심형탁이 애완용 돼지를 돌보고 서인국은 라쿤을 바라보는 모습도 보인다. 그룹 아이콘의 김진환과 B.I가 안고 있는 퍼그 ‘오방이’는 ‘마리와 나’의 티저 영상에서 공개돼 주목받은 바 있다.

반려동물 하드케어 버라이어티 ‘마리와 나’에서 강호동, 서인국, 심형탁, 이재훈, 은지원, 김민재, 그룹 아이콘의 B.I와 김진환은 펫 시터인 ‘마리 아빠’ 역할을 하게 된다. 마리 아빠들은 주인은 믿고 맡길 수 있고, 동물들도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맞춤형 위탁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JTBC ‘마리와 나’는 오는 12월 16일(수)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Get It K) 한지희 기자  사진 JTBC 마리와 나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