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우-김정태-빅스 혁 추격코미디 영화 ‘잡아야 산다’ 1월 7일 개봉

Comments (0) Film

120103

2016년 새해 첫 추격 코미디 ‘잡아야 산다’ (제작: 더퀸 D&M㈜│제공/배급: 오퍼스픽쳐스│감독: 오인천│주연: 김승우, 김정태, 한상혁)가 2016년 1월 7일 개봉을 확정 지으며 티저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영화 ‘잡아야 산다’는 잘나가는 CEO이자 일명 ‘쌍칼’ 승주(김승우)와 매일 허탕만 치는 강력계 허탕 형사 정택(김정태)이 겁없는 꽃고딩 4인방에게 중요한 ‘그것’을 빼앗기면서 벌어지는 예측 불허의 심야 추격전을 담은 추격 코미디로 대한민국 대표 배우 김승우와 김정태가 주연을 맡아 믿고 보는 환상의 조합으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작품을 통해 첫 추격 콤비로 호흡을 맞춘 김승우와 김정태는 코믹 연기의 대가들답게 환상적인 에너지를 발산할 예정. 먼저 영화 ‘역전에 산다’ ‘라이터를 켜라’ ‘포화 속으로’와주역 배우 김승우는 잘나가는 CEO이자 일명 ‘쌍칼’ 승주 역을 맡아 까칠한 매력을 한껏 발산하며 화끈한 추격전과 통쾌한 코믹연기를 펼친다.

영화 ‘7번방의 선물’ ‘방가? 방가!’ 등 매 작품마다 개성 강한 연기와 재치 넘치는 매력을 펼쳐 온 배우 김정태는 극중 허당끼 가득한 강력계 허탕 형사 정택 역을 맡아 김승우와 최고의 호흡을 선보이며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여기에 국내 정상급 아이돌 ‘빅스’의 혁이 꽃고딩 4인방 중 원태 역을 맡아 첫 스크린에 도전한다. 귀엽고 익살스러운 표정 연기와 함께 스피디한 액션까지 선보인 혁은 훈훈한 외모와 신인답지 않은 당찬 연기력을 겸비해 관객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길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 신강우, 김민규, 문용석이 꽃고딩 4인방에 합세해 풋풋한 외모와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하며 스크린 여심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한편, 영화 ‘잡아야 산다’ 는 2016년 1월 7일 개봉한다.

겟잇케이(Get It K) 한지희 기자 사진 더퀸 D&M(주)/오퍼스픽쳐스

 

Copyright ⓒ 겟잇케이(getitk.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