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헨리, 과감한 변신 시도…“이제 모든 선택권이 저한테 있다”

Comments (0) STYLE@STAR

‘제목 없는 Love Song’, ‘나 혼자 산다’, 할리우드 영화 ‘A Dog’s Journey’ 출연 등 다방면에서 활약을 보이는 헨리의 ‘바자’ 7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새로운 팀을 만들어 오랜만에 노래를 내놓은 헨리는 스타일 또한 변신을 시도했다. 과감한 색과 실루엣의 의상으로 색다른 면모를 보여준 것.

화보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냥 내가 편한 걸 입으면 다 되는 줄 알았어요. 이제는 옷으로 뭔가를 표현할 수 있다는 게 느껴져요. 어떤 옷을 입느냐에 따라서 사람도 달라지잖아요. 꼭 비싸고 좋은 옷이 아니라 이상한 옷이더라도 표현하고 싶은 대로 입으면 정답이 되는 것 같아요”라며 변화에 대한 긍정적인 생각과 포부를 밝혔다.

또한 “이제 모든 선택권이 저한테 있어요. 책임을 다 지고 싶어요. 운전대를 내가 잡았으니 가고 싶은 대로 좋은 데로 가고 싶어요”라며 독립 후 더욱 강해진 책임감에 대해 힘주어 말하기도 했다.

한편, 헨리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바자’ 7월호와 웹사이트(harpersbazaar.co.kr), 인스타그램(@harpersbazaarkorea)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하퍼스 바자 코리아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