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열여덟의 순간’ 옹성우, 가장 기억에 남는 말은 ‘옹성우가 완성시킨 최준우’

Comments (0) STYLE@STAR

JTBC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으로 첫 연기 활동을 무사히 마친 배우 ‘옹성우’의 화보와 인터뷰가 마리끌레르 10월호에서 공개됐다.

18일 공개된 화보 속 옹성우는 블랙 실크 셔츠와 러플 블라우스 등 다양한 룩을 완벽히 소화했다. 또한 오버핏 수트를 착용하면서도 세련된 핏을 선보이며 촬영에 적극적으로 임했다고.

그는 5개월 간 연기를 한 준우라는 캐릭터에 대한 연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으며, 그럼에도 준우라는 캐릭터를 연기하기로 마음먹은 이유에는 단번에 “매력있었어요”라고 확신에 찬 대답과 함께 “성장해 나간다는 점도 좋았어요. 저도 성장을 해야하는 시기에 만난 준우의 이야기가 마음에 닿았어요”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옹성우는 연기에 관한 반응 중 특별히 기억에 남는 말로 ’옹성우가 완성시킨 최준우’라는 해시태그를 언급했다.

한편, 앞으로 그가 완성시킬 내일이 기대되는 배우 옹성우의 화보와 인터뷰는 ‘마리끌레르’ 10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www.marieclairekorea.com)에서 만나볼 수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마리끌레르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