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서현, ‘시간’ 설지현에서 파리의 가을 여신으로…“스스로 진정성 있는 연기를 하고파”

Comments (0) STYLE@STAR

드라마 ‘시간’에서 치열한 삶을 살았던 ‘설지현’ 캐릭터를 완벽히 소화한 서현이 패션 매거진 ‘그라치아’ 11월호와 함께한 화보를 공개했다.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는 파리의 아름다운 스트리트를 배경으로 매혹적인 ‘가을 여신’ 분위기를 한껏 담아낸 것이 특징. 이국적인 무드에 어울리는 시크한 패션 아이템으로 그 어느 때보다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화보 신을 완성했다.

인터뷰에서 서현은 최근 드라마를 종영한 소감에 대해 “이번 작품은 인간 서주현에게도, 배우 서현에게도 많은 성장을 할 수 있었던 작품이었다.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설지현이란 캐릭터에서 빠져 나오기가 쉽지 않았다. 그만큼 몰입도가 컸던 작품이다”라고 했다.

또 연기에 대한 호평이 많았던 것에 대해 “누군가에게 칭찬을 받기 보단 나 스스로 진정성 있는 연기를 하고 싶은 마음이 컸다”며 “다른 데 신경을 분산시키지 않고 오직 드라마에만 집중하려고 했다. 그런 노력이 시청자들에게도 전달이 된 것 같아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오는 11월 10일 아시아 팬미팅에서 오랜만에 가수로 무대 위에 오를 예정인 서현, 그녀와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는 10월 20일 발행되는 ‘그라치아’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그라치아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