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협상’ 현빈 “악역 캐릭터 안에도 여러 서사를 표현하려 애써”

Comments (0) Film

‘협상’ 현빈이 악역 변신을 위해 여러 서사를 표현하려 애썼다고 언급했다.

10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강로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협상'(감독 이종석)의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현빈, 손예진, 이종석 감독이 자리했다.

이날 현빈은 “‘민태구’라는 인물이 하고 있는 직업이 특성상 악인은 악인”이라며 “인물이 인간적인 면이 분명히 있고 인물 안에서도 여러 가지 서사가 있다고 생각했다”고 전했다.

이어 “전형적이지 않게 표현하려고 감독님과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고 말했다.

또 “‘협상’ 자체가 많은 조건들로 이루어지지만 기본이 말로 하는 대화다. 그 대화를 여러 가지로 설정하면 민태구를 입체적으로 표현하는 방법이 되지 않을까 싶었다. 웃는 모습으로도 표현하려 했고 여러 고민을 했다”고 덧붙였다.

‘협상’은 태국에서 사상 최악의 인질극이 발생하고, 제한시간 내 인질범 ‘민태구’(현빈)를 멈추기 위해 위기 협상가 ‘하채윤’(손예진)이 일생일대의 협상을 시작하는 범죄 오락 영화로 오는 9월 19일 개봉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