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은정 X 이주연 쌍둥이 자매로 만나다?! ‘별별 며느리’ 포스터 공개

Comments (0) Drama

MBC UHD 특별기획 ‘별별 며느리’(극본 오상희, 연출 이재진)의 공식 포스터 4종이 공개됐다.

오는 6월 5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별별 며느리’는 만났다 하면 으르렁거리는 천적 쌍둥이 자매가 원수 집안의 며느리 대 며느리로 재회하면서 벌어지는 ‘별별’ 자매의 빡세고 피 터지는 ‘별난’ 앙숙 라이프를 유쾌하게 그려낸 가족 드라마.

첫 번째 메인 포스터에는 극 중 쌍둥이 자매 은별(함은정)과 금별(이주연)이 곰 인형을 사이에 두고 신경전을 벌이는 모습이 담겨있다. 더불어 ‘세 살 싸움, 서른까지 간다’, ‘억척 발랄 쌍둥이 자매의 별별 시댁 입성기’라는 문구가 자매의 파란만장한 스토리를 예상케 하며 관심을 집중시킨다.

이와 함께 공개된 포스터에서는 은별과 금별의 엄마 역할을 맡은 명자(김청)가 억척스러운 모습으로 두 딸의 손을 잡아끌고 있다. 특히, 은별(함은정)과 금별(이주연)은 불만이 가득한 듯 뾰로통한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또 다른 포스터에는 은별(함은정)-한주(강경준) 커플과 금별(이주연)-민호(차도진)커플의 다정한 모습이 담겨있다. 두 커플은 각각 나란히 서서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들은 각자의 개성이 드러나는 환한 미소와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마지막으로 한옥을 배경으로 옹기종기 모여 있는 세 가족의 모습이 인상적인 단체 포스터는 ‘별별 며느리’의 화려한 캐스팅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이에 이들이 저마다 어떤 사연을 가지고 있을지, 쌍둥이 은별-금별 자매와 함께 어떤 인연으로 엮이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지난달 종로구 계동에서 진행된 포스터 촬영 당시 배우들은 화기애애하고 가족 같은 분위기 속에서 호흡하며 촬영을 이어갔다. 특히 이들은 함께 셀카를 찍으며 훈훈한 시간을 보내는가 하면, 더욱 완벽한 포스터를 만들어내기 위해 한 컷 한 컷 모니터링 하는 적극적인 촬영 자세로 열의를 보였다는 후문.

한편 일일드라마 ‘별별 며느리’는 ‘내 딸 금사월’, ‘캐리어를 끄는 여자’로 힘 있는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재진 PD와 ‘싱글파파는 열애 중’, ‘당신 참 예쁘다’, ‘아들 녀석들’의 오상희 작가가 의기투합해 오는 6월 5일(월) 밤 8시 55분 ‘황금 주머니’ 후속으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MBC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