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효주X박서준, 신세계면세점 새 광고모델로 발탁…‘고급스럽고 세련된 이미지’

Comments (0) STYLE@STAR

배우 한효주와 박서준이 신세계면세점의 새 얼굴이 됐다.

신세계면세점이 새 광고 모델로 배우 박서준과 한효주를 발탁했다고 밝혔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스타 자체의 화제성과 인지도는 물론 신세계면세점만의 고급스럽고 세련된 이미지를 잘 대변할 수 있는 스타로 고려했다”고 말했다.

한효주는 올여름 개봉하는 영화 ‘인랑’의 유일한 여주인공으로 스크린 복귀를 앞두고 있으며, 박서준은 최근 인기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심쿵로맨스’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 신세계면세점의 CF는 영화 ‘뷰티 인사이드’를 통해 감각적인 영상미를 선보인 백종열 감독이 맡아, 한 편의 영화 같은 CF를 예고하고 있다.

앞서 박서준과 한효주는 2015년 개봉한 백종열 감독의 로맨스 영화 ‘뷰티 인사이드’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호흡을 맞춰본 두 배우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하면서 한 편의 영화 같은 CF를 예고하고 있다”며 “신세계면세점만의 차별화된 쇼핑 및 체험의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소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겟잇케이 장은진 인턴기자 / 사진 신세계면세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