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2017’ 김세정 “첫 연기 도전? 현장서 배우고 표현하고 있어”

Comments (0) Drama

‘학교 2017’의 배우 김세정이 처음 연기에 도전하는 소감을 전했다.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학교 2017’(극본 정찬미, 김승원, 연출 박진석, 송민엽, 제작 학교2017 문화산업전문회사, 프로덕션에이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김세정, 김정현, 장동윤, 한주완, 한선화, 설인아, 박세완, 서지훈, 로운(SF9)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세정은 자신의 캐릭터에 대해 “성적 6등급이지만, 명문대 한국대를 가고 싶어하는 웹툰 그리는 라은호 역할”이라고 운을 뗐다.

‘학교 2017’로 김세정은 생애 첫 연기에 도전한다. 김세정은 “연기 처음 도전한 만큼 현장에서 배울 수 있는 것을 최대한 배우고 얻어가려고 한다”며 “모든 현장의 모든 분들이 ‘은호’라는 아이를 사랑해주신다. 편하게 현장에서 배우고 느끼고 표현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 “웹툰을 그리는 캐릭터라 어떻게 하면 캐릭터에 빠져들 수 있을까 고민했다”며 “사촌오빠가 게임회사에 그림을 그리고 있어서 조언을 구했다”고 했다.

덧붙여 “그림을 그리다 손목이 아프다든지, 말할 때의 상황을 그림으로 그린다든지 등등 작은 부분에서부터 은호를 만들어가고 있다”고 노력한 열정을 드러냈다.

한편, ‘학교 2017’은 비밀 많고 생각은 더 많은 18세 고딩들의 생기발랄 성장드라마. 이름 대신 등급이 먼저인 학교, 학교에서 나간다고 바뀌지 않을 것 같은 세상을 향한 통쾌한 이단옆차기를 그린다. ‘쌈, 마이웨이’ 후속으로 7월 17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