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유연석 ‘1900년 런던에 나타난 구동매’ (젠틀맨스 가이드)

Comments (0) PHOTO NEWS, side-photo

배우 유연석이 13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연건동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열린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이하 ‘젠틀맨스 가이드’) 프레스콜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1900년대 초반, 영국 런던을 배경으로 가난하게 살아온 ‘몬티 나바로’가 어느 날 자신이 고귀한 다이스퀴스 가문의 여덟 번째 후계자라는 사실을 알게 된 뒤, 다이스퀴스 가문의 백작이 되기 위해 자신보다 서열이 높은 후계자들을 한 명씩 “제거하는” 과정을 다룬 뮤지컬 코미디다. 2019년 1월 27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겟잇케이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