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라이브’ 김희철, “데뷔 1주 차에 이수만에게 전화…슈퍼주니어 탈퇴 시켜달라” 통곡해

Comments (0) MUSIC, TV Show

슈퍼주니어 김희철이 웹예능 !라이브’ 6회에 출연해 거침 없는 입담을 뽐냈다.

토니안은 김희철의 출연에 평소 사석에서 자주 볼 정도로 아끼고 좋아하는 동생이라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서로를 지나치게 잘 알고 있는 두 사람이 모인 만큼두 시간 내내 진중한 고민과 아찔한 폭로를 넘나드는 흥미진진한 대화가 이어졌다.

이날 토니 안이재원김희철 세 사람은 이수만’ 회장님이라는 공통 주제로 추억 토크에 빠져들었다특히 김희철은 슈퍼주니어 데뷔 1주차 때자신은 춤도 못 추고 노래도 못해서 슈퍼주니어에 민폐가 되는 것 같다슈퍼주니어에서 빠지게 해달라고 엉엉 울면서 이수만 회장에게 전화했던 사연을 밝혔다당시 이수만 선생님이 희철이가 가수로서 잘하는 부분과 역할이 분명히 있을 거다조금만 버텨보자고 조언해준 덕분에 힘들었던 마음을 붙잡을 수 있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또한 김희철은 자신의 멘토가 강타형 이라며그에 대한 칭찬도 아끼지 않았다. “강타 형이 늘 스태프들에게 잘하라고 신신당부를 했다며 강타의 조언을 새겨들어 스태프들에게 크게 한턱 쏜 일화를 공개했다계산하고 보니 1,000만원이 넘는 결제금액에 깜짝 놀랐다며 현장을 폭소케 했다.

토니안은 자유분방해 보이는 김희철이지만 10년이 훨씬 넘는 연예계 생활 동안 의외로(?) 구설 한 번 없었다며 남다른 자기관리 비결을 물었다이에 김희철은 법 테두리 안에서 지킬 건 철저하게 지키자는 주의라는 소신을 밝혔다덧붙여 남은 시간은 거의 컴퓨터 게임을 하면서 보내느라 시간이 없다며 게임의 순기능을 강조해 독특한 자기관리 비법으로 눈길을 끌었다.

한편국내최초 음주 생방송 ‘!라이브 1세대 아이돌 토니안이재원이 후배들과 함께 술 한잔 하며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SM CCC LAB의 신개념 웹예능 프로그램으로, ‘!라이브’ 6회 김희철 편은 SM CCC LAB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SM CCC LA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