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매니지먼트’ 오늘(15일) 오후 6시 OST 전격 공개…‘슈퍼주니어 동해부터 GOT7 진영까지 핫 아티스트 대거 참여’

Comments (0) MUSIC

‘탑매니지먼트’가 파트2 공개를 하루 앞두고 드라마 팬들을 위한 선물 같은 OST를 전격 공개한다.

유튜브 오리지널 드라마 ‘탑매니지먼트’(연출 윤성호/ 원작 문피아 웹소설 ‘탑매니지먼트’/제작 Studio329)가 오늘(15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파트1에서 공개된 ‘Gravity Acappella’를 비롯해 파트2에 수록되는 미공개 음원까지 담긴 총 10 트랙의 OST를 공개해 드라마의 감동을 이어간다.

지난달 31일 파트1을 첫 공개한 ‘탑매니지먼트’는 미래가 안 보이는 아이돌 ‘소울(차은우, 정유안, 방재민)’과 찰나의 미래만 보는 걸그룹 연습생 출신 매니저 은성(서은수), 몽골에서 온 음악천재 수용(안효섭) 등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청춘들의 좌충우돌 만남을 그리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서은수, 안효섭, 차은우, 정유안, 방재민 등 대세 청춘스타들의 시너지는 물론 완성도 높은 음악까지 보는 이들의 눈과 귀를 만족시키며 호평을 끌어냈다.

이날 공개되는 OST는 ‘핫’한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해 화제를 불러일으킨다. 타이틀곡 ‘이렇게’를 부른 GOT7의 진영을 필두로 남녀주인공의 테마곡 ‘사랑인가 봐’를 부른 슈퍼주니어의 동해, 유키스 출신의 케빈에 실력파 밴드 데이브레이크의 이원석까지 가세해 완성도를 높이며 기대를 모은다. 슈퍼주니어 동해는 작사, 작곡에도 직접 참여하여 K-POP 한류 팬들의 기대심리를 더욱 자극한다.

앞서 공개돼 화제를 모은 ‘너란 자연(Me in)’에는 다이나믹 듀오의 개코가 프로듀싱으로 참여했고, 에릭남·슈퍼주니어·갓세븐·2PM 등과 함께 작업한 220의 참여는 음악적 완성도를 한층 끌어올렸다. 미국의 인기 프로듀서팀 Da beat freakz와 태양·지드래곤·일본의 EXILE 등과 작업한 Deekei까지 프로듀서로 참여해 ‘믿고 듣는’ 음악을 들려줬던 ‘탑매니지먼트’. 여기에 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 영화 ‘걷기왕’,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웹드라마 ‘우리 옆집에 엑소가 산다’ 등 특색 짙은 작품에서 활약한 강민국 음악감독이 참여해 귀까지 사로잡는 OST를 완성했다.

무엇보다 이번 OST가 기대되는 가장 큰 이유는 드라마에서 아이돌 ‘소울’ 멤버로 분한 안효섭, 차은우, 정유안, 방재민이 직접 참여했다는 점이다. 안효섭은 파트2에서 공개되는 ‘니가 보여’를 가수 지헤라(Z.HERA)와 듀엣으로 불러 설렘을 증폭시킬 전망. 차은우는 자신이 맡은 연우 캐릭터의 테마곡 ‘Together’를 직접 부른 것은 물론 작사에도 참여해 진정성을 높였다. ‘소울’의 불꽃 리더 태오로 활약한 정유안은 박보람의 ‘한 잔만 더 하면’을 통해 감각적 작곡 실력을 보여준 유망 싱어송라이터 신아린과 ‘Sunshine’을 불러 기대감을 더해준다. 이립 역의 방재민은 ‘소울’의 미니앨범에 수록됐던 ‘너란 자연(Me in)’을 가수 챈슬러의 피쳐링과 함께 새로운 버전으로 편곡, 색다른 느낌을 선사한다. 이렇듯 ‘소울’ 전 멤버의 개별곡이 담길 ‘탑매니지먼트’ OST에 귀를 기울이게 만든다.

‘탑매니지먼트’ 파트2에서는 한층 탄탄해진 팀워크로 운빨 제로 아이돌의 오명을 벗고 재기를 향해 전력 질주하는 소울의 모습이 흥미진진하게 그려진다. 여기에 예측 불가한 삼각관계는 물론 수용과 연우의 ‘심쿵’ 브로맨스까지, 한순간도 눈 뗄 수 없는 파트2의 문을 연다. 꿈의 무대를 향해 무한 질주하는 청춘들의 앞날에 꽃길이 펼쳐질지 기대가 쏠린다.

한편 더욱 깊어진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려낼 ‘탑매니지먼트’ 파트2(9회~16회)는 오는 16일(금) 밤 11시 원더케이(1theK)에서 공개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Studio 329, JYP엔터테인먼트, 해피로봇 레코드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