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메이커’ 설경구X이선균 캐스팅…’불한당’ 변성현 감독 신작

Comments (0) Film


배우 설경구와 이선균이 변성현 감독의 신작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의 출연을 확정했다.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는 대통령을 꿈꾸던 한 정치가와 그의 뒤에서 천재적인 전략을 펼치며 ‘선거의 귀재’로 불렸던 한 남자가 파란만장했던 1960~1970년대를 관통하며 겪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설경구는 독재정권에 맞서 민주주의를 열망하며 대통령을 꿈꾸는 정치인 역을 맡는다. 변성현 감독의 전작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을 통해 뛰어난 연기력과 섹시한 매력을 선보이며 아이돌 못지않은 팬덤 현상을 일으킨 설경구가 이 작품을 통해 변성현 감독과 두 번째 호흡을 맞추게 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선균은 선거판을 쥐락펴락하는 뛰어난 전략가로 대통령을 만들고 싶어 하는 인물을 연기한다.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는 변성현 감독을 비롯하여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주요 스태프들이 참여하는 프로젝트.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은 제70회 칸 국제 영화제에 초청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또한 ‘불한당원’이라는 영화계에 전무후무한 팬덤 현상을 일으켰다. 이번 작품을 통해 또 한번 신드롬을 불러일으킬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킹메이커: 선거판의 여우’는 나머지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내년 초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