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리의 여왕 시즌2’ 권상우, 열혈 형사 하완승의 ‘NEW 경찰서 라이프’

Comments (0) Drama

‘추리의 여왕 시즌2′ 열혈 형사 권상우가 새로운 경찰서 생활을 예고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극본 이성민/ 연출 최윤석, 유영은/ 제작 추리의 여왕 시즌2 문전사, 에이스토리)가 극 중 하완승(권상우)의 생생한 멱살잡이 현장을 공개하며 심상치 않은 경찰서 라이프의 시작을 알렸다.

특유의 끈기와 집념으로 본 소속인 서동서에서 이름을 날렸던 하완승은 시즌2에선 그 영역을 넓혀 강력범죄 비중이 높은 중진경찰서로 지원한다. 이는 앞으로 맞서게 될 범죄 스케일이 커질 뿐만 아니라 더 많은 경찰 관계자들을 만나고 관계를 맺어간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공개된 사진 속 경찰서 복도에서 벌어진 리얼한 멱살잡이 현장이 강렬한 인상을 전하고 있다. 서동서 마약견으로 불리던 열혈 형사 하완승의 명성이 새록새록 떠오르는 가운데 그가 새 동료들과 어떤 연유로 대립하고 있는지 궁금증이 더한다.

특히 강력1팀장 계성우(오민석)와 같은 팀 소속 경사 육승화(홍기준)와의 관계도 하완승의 중진서 적응기에서 주목할 부분이다. 완승의 경찰대 동기지만 현재는 상사인 계 팀장은 물론 육 경사 역시 그에게 감정이 좋지는 않다.

이들은 마주치기만 하면 티격태격하는 일명 으르렁 케미를 예고, 하완승은 발령 초반부터 만만치 않은 여정을 시작할 것으로 기대감을 안긴다. 新 경찰서 라이프, 그리고 그와 새로운 관계를 정립해 나갈 각양각색 인물들의 사연에 벌써부터 흥미가 생겨나고 있다.

한편, 어제(21일) 방송된 ‘추리의 여왕 시즌1 몰아보기 특별판’ 1부에 이어 오늘(22일) 밤 9시 50분에는 2부가 방송된다. 연이틀 간 시즌1 복습 이후 다음 주 28일(수) 밤 10시에는 ‘추리의 여왕 시즌2’ 1회로 안방극장을 찾아온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추리의 여왕 시즌2 문전사, 에이스토리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