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경찰’ 200만 돌파..여름 극장가에서 제대로 터졌다

Comments (0) Film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이 개봉 6일 차에 누적 관객수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 뿐인 두 경찰대생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 영화 ‘청년경찰’이 주말 흥행에 힘입어 개봉 6일 차에 200만 관객을 동원, 올여름 극장가의 흥행 복병다운 면모를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청년경찰’은 개봉 6일째인 8월 14일(월) 오전, 누적 관객수 2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는 현빈과 유해진의 콤비 플레이와 액션으로 781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던 ‘공조’보다 4일이나 앞서는 성적이다. 여기에 지난 2014년 여름 극장가의 흥행 대전에서 선전, 관객수 866만 명을 동원했던 ‘해적: 바다로 간 산적’과 동일한 흥행 속도라서 이목을 끈다.

이렇듯 올여름 흥행 다크호스다운 행보를 보여주고 있는 ‘청년경찰’은 개봉 이후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9.14점, CGV 골든에그지수 99%(8/14(월) 기준)로 높은 만족도를 유지, 수많은 관객들 사이에서 여름에 제격인 시원하고 패기 넘치는 액션은 물론 ‘기준’과 ‘희열’의 청춘콤비 케미가 돋보이는 유쾌한 영화로 입소문 돌풍을 일으키고 있어 개봉 2주차의 성적을 더욱 기대케 한다.

한편 ‘청년경찰’의 박서준, 강하늘, 이호정, 김주환 감독은 누적 관객수 200만 돌파 감사 인증샷을 공개하며 관객들의 열렬한 호응과 성원에 보답했다.

공개된 두 인증샷에는 브이(V) 포즈로 200만의 숫자 ‘2’를 재치 있게 표현한 모습과 함께 “많은 관심과 사랑!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박서준), “우리를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강하늘)처럼 ‘청년경찰’의 주역들이 직접 작성한 진심 어린 감사의 메시지까지 확인할 수 있다. 이처럼 개봉 6일 차에 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올여름 극장가를 사로잡은 영화 ‘청년경찰’이 앞으로 얼마나 놀라운 흥행 성적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누적 관객수 200만 명을 돌파하며 흥행 가도를 달리고 있는 영화 ‘청년경찰’은 전국 극장가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