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이동욱,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으로 변신…‘tvN ‘어른 남자’ 캐릭터 계보 이어’

Comments (0) Drama

‘진심이 닿다’ 이동욱이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으로 변신했다.

최근 tvN 드라마 속 남자 주인공들이 기대고 싶은 ‘어른 남자’의 매력으로 여심을 뒤흔들고 있다. 주말에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의 유진우(현빈)가 자신의 일을 사랑하는 남자의 매력과 거침없는 액션, 조련킹다운 애틋한 멜로로 안방을 후끈 달궜다. 월화에는 ‘왕이 된 남자’ 폭군 이헌(여진구)의 섹시미와 광대 하선(여진구)의 다정다감한 매력에 심장을 부여잡는 시청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들은 의지하고 싶은 든든한 모습부터 치명적인 섹시함까지 저절로 ‘오빠’를 부르게 만드는 ‘어른 남자’ 매력으로 안방극장에 심쿵주의보를 발령했다.

이에 더해 오는 2월부터는 이동욱이 의지하고 싶은 ‘어른 남자’ 매력을 폭발시키며 여심을 뒤흔드는 캐릭터 계보를 잇는다고 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2월 6일 첫 방송예정인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 최보림/연출 박준화/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윤서(유인나)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 이동욱-유인나가 주연을 맡고 박준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시청자 마음에 닿을 드라마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동욱은 ‘진심이 닿다’에서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 역을 맡았다. 승소율 1위이자 신뢰도 역시 1위인 올웨이즈 로펌의 에이스로, 일을 하며 내뿜는 냉철한 카리스마가 여심을 설레게 만들 예정.

이와 함께 이동욱의 반전 매력이 예고돼 기대감을 한껏 높인다. 극중 기대고 싶은 ‘어른 남자’ 이동욱의 반전은 ‘글로 연애를 배운’ 연애치라는 점. 완벽한 업무능력과 우월한 비주얼, 자로 잰 듯한 성격 등 빈틈이 없을 것 같은 이동욱이 ‘연애’라는 난제를 만나 발산할 반전 매력에 관심이 모아진다. 뿐만 아니라 ‘진심이 닿다’에서 ‘글로 연애를 배운’ 연애치 변호사 이동욱과 ‘드라마로 연애를 배운’ 모태솔로 배우 유인나가 만들어갈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이 폭발한다.

한편, 이동욱-유인나 주연의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는 드라마 ‘남자친구’ 후속으로, 2월 6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tvN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