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강하늘-김성규 “‘신흥무관학교’ 나라에 헌신한 분들께 부끄럽지 않은 작품 만들 것”

Comments (0) MUSIC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지창욱, 강하늘, 김성규가 작품을 참여하는 소감을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특별시 용산구 용산동 5가 육군회관에서 뮤지컬 ‘신흥무관학교’ (연출 김동연 / 주최 육군본부 / 주관 쇼노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배우 지창욱, 강하늘, 성규, 이태은, 임찬민, 이정열, 남민우, 이희준 작가, 박정아 작곡가, 김동연 연출 등이 참석했다.

배우 지창욱은 “‘신흥무관학교’에 뜻깊게 참여하게 됐다”며 “너무나도 의미있는 작품이다. 즐겁고 신나게 작업 준비에 임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동료 병사들과 선배님들과 같이 울기도 하고 웃기도 하면서 열심히 작품 만들고 있다. 기대해주셨으면 한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강하늘은 “작품을 할 때마다 임하는 각오는 ‘즐겁게 웃으며 하자’다”라며 “처음 작품을 만났을 때 많은 사람들과 즐겁게 할 수 있겠다 싶었다”고 했다.

이어 “군 생활 할 때 제 주변에 연극이나 연기를 지망하다가 군 입대한 친구들이 있었다. 그 모두에게 기회를 주진 못했지만 오디션을 통해서 뽑힌 군장병들과 함께 뮤지컬을 통해 뜻깊게 군 생활을 하게 됐다”며 “그 부분이 인상 깊다. 작업을 할 수 있는 원동력”이라며 열심히 하겠다고 다짐을 전했다.

김성규는 “대한민국 육군으로서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많은 분들을 무대 위에서 다시 기억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해서 연습하고 있다”며 “부끄럽지 않게 보여주지 그 마음을 그런 각오를 하고 연습에 임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국군 장병, 여자 앙상블까지 총 39명의 배우가 탁월한 연기와 노래, 무슬, 무용으로 무대를 가득 채울 창작 뮤지컬 ‘신흥무관학교’는 오는 9월 9일부터 9월 22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공연된다. 오는 8월 16일(목) 오후 2시 온라인 예매처 인터파크, 예스24에서 티켓 예매를 시작하며, 서울 공연 이후 연말까지 전국투어가 진행된다. (공연문의 02-3485-8700)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