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5주년을 기념해 완전체로 돌아온 지오디(god)

Comments (0) MUSIC

지오디

한때 전 국민의 사랑을 받았던 남성 그룹 지오디(god)가 12년 만에 완전체로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하늘색 풍선, 100회 콘서트 등 수많은 키워드를 만들어내며 전국을 하늘색으로 물들게 했던 지오디는 2005년 모든 가요제 수상을 마지막으로 각자의 활동에 전념해오다가 2014년, ‘데뷔 15주년’을 기념해 지오디의 우정과 추억을 되새기며 의기투합, 오는 5월 8일 정오 ‘미운오리새끼’를 선보였다.

‘미운오리새끼’는 가요계 히트메이커인 이단옆차기의 작품으로 지오디 특유의 감성적인 화법으로 그렸다. 슬로우 템포와 나레이션 가슴에 울리는 멜로디가 조화를 이뤘다. 상처를 입고 아파하는 모습을 길을 잃은 미운 오리 새끼에 비유한 가사가 슬픈 감성을 더했다. 지금은 30대, 40대가 되어버린 지오디 팬들뿐만 아니라 10대, 20대의 감성까지 자극하며 깊은 공감대를 이끌어 낼 노래다.

더욱이 이번 노래의 수익금 전액을 세월호가 남긴 국민들의 슬픔을 위로하고 전액 기부를 한다고.

특히, 7월 12일, 13일에는 ’15주년 기념 콘서트’가 열린다. 멤버들은 오랜만에 팬들과 함께하는 자리인 만큼 잊지 못할 감동을 선사하기 위한 준비에 한창이다.

12년 만에 완전체라는 반가운 소식을 전한 지오디의 15주년 프로젝트 활동은 그 의미가 깊고 남다른 만큼 음원과 공연을 위주로 한 최소한의 활동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글 한지희  사진 sidus HQ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