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개편, 새 MC에 황광희-조세호-남창희 확정…‘1월 9일부터 새 단장’

Comments (1) TV Show

MBC플러스 ‘주간아이돌’의 새로운 MC로 황광희, 조세호, 남창희가 확정됐다.

새롭게 개편을 맞은 MBC플러스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 ‘주간아이돌’이 프로그램에 전반적인 변화를 주기 위해 MC진에 변화를 꾀했다.

제국의 아이들 출신 황광희는 전역 이후 ‘주간아이돌’로 첫 MC 도전에 나선다. ‘무한도전’의 새로운 멤버로 큰 활약을 펼친 그는 얼마 전 군 전역 후 언론과의 인터뷰자리에서 여전히 살아있는 입담과 끼로 명실공인 ‘예능 치트키’의 자질을 선보였다. 광희는 전직 아이돌 출신답게 현직 아이돌의 각기 다른 매력을 자연스럽게 이끌어 줄 수 있는 멘토가 되어줄 예정이다.

조세호는 ‘무한도전’, ‘유 퀴즈 온더 블록’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국민적인 사랑을 받은 개그맨. 독보적인 캐릭터와 탁월한 순발력으로 예능 대세로 자리매김한 그가 ‘주간아이돌’의 MC자리를 맡아 1020 세대를 아우르며 예능감 넘치는 진행을 펼친다. 특히 조세호는 아이돌 관련 프로그램을 진행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심도 깊은 아이돌 탐구를 통해 ‘프로 불참러’에서 ‘프로 아이돌러’로의 변신을 시도한다.

남창희는 ‘미스터선샤인’ ‘코미디빅리그’, ‘설렘주의보’, ‘별에서 온 그대’까지 예능, 드라마, 라디오 등에서 다방면으로 꾸준히 활동해 19년째 예능 유망주로 떠오르며 사랑받아온 친숙한 개그맨 겸 배우이다. 또한 남창희는 조세호와 절친한 친구 사이로, 현실 친구사이에서만 빚어질 수 있는 케미 역시 하나의 재미 요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주간아이돌’의 새로운 연출을 맡은 임연정PD는 “시청자와 아이돌에게 유쾌하고 친밀하게 다가갈 수 있는 MC 조합으로, 각자 다른 색깔을 지닌 세 MC가 만들어내는 주간아이돌만의 새로운 모습을 기대해도 좋다”며 세 사람의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주간아이돌’은 MC진의 변화와 함께 코너와 구성에도 변화를 줘, 본격 아이돌 ‘입덕가이드’가 되기 위한 새 단장을 준비하고 있다.

새롭게 바뀐 ‘주간아이돌’은 1월 9일 오후 5시 MBC에브리원과 MBC뮤직을 통해 다시 만나볼 수 있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MBC플러스 ‘주간아이돌’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One Response to ‘주간아이돌’ 개편, 새 MC에 황광희-조세호-남창희 확정…‘1월 9일부터 새 단장’

  1. 미셸라 댓글:

    출신 아니예요… 광희는 제국의아이들 멤버이에요!!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