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구독자 여러분.

2013년부터 쉼 없이 달려온 글로벌 연예미디어 ‘겟잇케이’가 더 좋은 콘텐츠와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기 위해 잠정 휴식에 들어갑니다. 그간 아낌없이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발전된 모습으로 다시 인사드리겠습니다.

-겟잇케이 일동-

닫기 오늘 하루 열지 않음

종영 D-2 ‘무법변호사’ 이준기-서예지-이혜영-최민수, 현장에서 빛난 배우들의 노력

Comments (0) Drama

종영을 단 2회 앞두고 있는 ‘무법변호사’의 땡큐 비하인드가 공개됐다.

tvN ‘무법변호사’(김진민 연출/윤현호 극본/tvN, 스튜디오드래곤 기획/로고스필름 제작) 측은 29일(금) 그간 꽁꽁 숨겨뒀던 촬영장 비하인드컷을 한데 모아 공개했다.

‘무법변호사’는 지난 3월 쌀쌀했던 겨울의 한파를 온 몸으로 맞으며 첫 촬영을 시작한 후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현재까지 서로를 돕고 위하며 촬영을 이어오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지난 14회를 돌아볼 수 있게 하는 촬영장 모습이 담겨있어 관심이 집중된다.

공개된 사진 속 배우들은 환한 미소를 지으며 촬영에 임하고 있는 모습. 배우들은 서로의 연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거나 소소한 장난을 치는 등 지친 현장의 기운을 북돋아주고 있는 것.

또한 사진에는 배우들이 대본을 보며 다음 신을 준비하는 모습과 촬영 준비로 분주한 주변 환경에도 감정을 몰입하며 집중하는 모습도 함께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시청자들에게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연기’라 불릴 만큼 배우들의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과 격이 다른 열연이 대본에서 시작된다는 것을 엿보게 한다.

이렇듯 배우들은 막바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긴 촬영 일정 속에서도 힘든 내색 없이 자신의 열정을 불태우며 최선을 다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돈독한 정을 쌓아온 배우-스태프들은 서로를 챙기고 배려하는 마음으로 훈훈한 분위기에서 즐겁게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고 전해져 ‘무법변호사’ 남은 2회에 대한 기대감까지 증폭되고 있다. 오는 30일(토) ‘무법변호사’ 15회가 방송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tvN ‘무법변호사’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