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틀맨스 가이드’ 유연석, “즐겁게 봐주셔서 보람 느껴” 종영 소감

Comments (0) Drama

배우 유연석이 ‘젠틀맨스 가이드’ 서울 공연 종연소감을 밝혔다.

30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공식 VLIVE(channels.vlive.tv/E29393) 채널과 유튜브(youtube.com/KINGKONGEntertainmentOfficial), 네이버TV(tv.naver.com/kingkong) 채널을 통해 유연석의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서울 공연 종연 소감과 지난 3개월간의 대장정을 공개했다.

유연석은 2018년 11월부터 약 3개월 동안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무대를 빛내며 ‘젠틀맨스 가이드’를 이끌었다. 그는 지난 27일, 서울 공연 마지막 무대를 전석 매진된 객석의 기립박수 속에서 성황리에 마무리 지었다. ‘몬티 나바로’와 싱크로율 200%인 비주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음은 물론, 가창력과 연기력으로 객석을 압도하며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포스터 촬영 현장부터 연습실에서 열심히 연습에 매진하고 있는 유연석의 모습, 공연을 앞두고 대기실에서의 긴장된 모습, 프레스콜 무대, 아쉬움이 가득담긴 마지막 공연의 커튼콜 장면 등이 담겨있다.

그는 “안녕하세요. 연몬티 유연석입니다. 젠틀맨스 가이드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오늘 드디어 서울 공연을 무사히 잘 마쳤는데요. 공연할 때마다 많은 분들이 극장 찾아와주시고, 가득 메워주시고 응원해주셔서 너무나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라며 관객들을 향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어 그는 “연말연초에 많이 웃고 간다고 해주신 말씀들이, ‘이 작품을 선택해서 준비하길 참 잘했구나’ 생각을 하게하고, 보람을 느끼게 하더라고요. 많이 웃어주시고 즐겨주셔서 너무나 행복했습니다”라며 작품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고, “아직 지방 공연이 남아있으니까 너무 아쉬워하시지 마시고 조만간 저희는 또 지방 공연 때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며 서울 공연 종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유연석은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지방 공연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며, ‘젠틀맨스 가이드’의 부산 공연은 2월 15일(금)부터 17일(일)까지 소향씨어터 신한카드홀, 경주 공연은 2월 22일(금)부터 24일(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화랑홀, 수원공연은 3월 1일(금)부터 3일(일)까지 수원SK아트리움 대공연장에서 공연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킹콩 by 스타쉽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