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설현, 마인드브릿지 한·중 동시 모델 발탁…‘설현, 2016년부터 4년 연속 모델’

Comments (0) STYLE@STAR

정해인과 설현이 마인드브릿지 한중 동시 모델로 또 한번 훈훈한 케미를 발산한다.

정해인과 설현은 마인드브릿지의 한중 동시 모델로 발탁돼 스마트 캐주얼부터 유스 캐주얼 라인까지 비즈니스 패션의 트랜드를 이끌 예정이다. 정해인과 설현의 동시 모델은 브랜드 이미지를 한층 업그레이드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정해인은 작품을 통해 보여준 순수하면서도 도시적인 이미지로 마인드브릿지 새 남자 모델에 발탁됐다. 그는 마인드브릿지 한중 동시 모델로서 글로벌 워킹 피플의 라이프스타일을 그려낼 예정이다.

또한 설현은 지난 2016년 광고 모델로 처음 발탁된 후 세 번째 재계약을 체결해 눈길을 끈다. 모델 교체 주기가 빠른 패션 업계에서 이례적으로 4년 연속 한 브랜드의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이런 설현의 행보는 한국과 중국 광고업계에서도 더욱 입지를 탄탄히 다질 것으로 보인다.

브랜드 관계자는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한국과 중국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정해인은 반듯하면서도 친근한 이미지로 브랜드 가치를 높여줄 것이라 기대한다. 또한 설현은 캐주얼부터 여성복까지 다양한 분위기를 소화해내며 브랜드의 색깔을 가장 잘 표현하는 모델이다”고 밝혔다.

한편, 정해인과 설현은 최근 발매한 FNC엔터테인먼트의 겨울 시즌송 ‘잇츠 크리스마스(It’s Christmas)’에서도 아름다운 하모니를 이룬 바 있어 이번 모델 발탁을 통해 두 사람이 앞으로 한국과 중국에서 펼칠 활약에 관심이 쏠린다.

겟잇케이 장은진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