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X김향기 ‘증인’ 2월 개봉 확정…’살인 용의자 변호사+자폐 소녀’

Comments (0) Film

배우 정우성, 김향기의 첫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증인'(감독 이한)이 오는 2월 개봉을 확정하고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증인’은 유력한 살인 용의자의 무죄를 입증해야 하는 변호사 ‘순호’(정우성)가 사건 현장의 유일한 목격자인 자폐 소녀 ‘지우’(김향기)를 만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 ‘완득이’, ‘우아한 거짓말’을 통해 사회를 향한 따스한 시선과 섬세한 연출을 보여준 이한 감독과 믿고 보는 배우 정우성, 김향기의 첫 호흡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으는 영화 ‘증인’이 2월 개봉을 확정 짓고, 보기만 해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증인’을 통해 첫 호흡을 맞추는 정우성과 김향기의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유력한 살인 용의자의 변호사 ‘순호’ 역의 정우성과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인 자폐 소녀 ‘지우’ 역의 김향기가 서로를 마주보며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은 따스한 온기를 전하며 보는 이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든다.

‘증인’은 탄탄한 작품 이력을 구축해온 배우 정우성과 김향기의 새로운 연기 변신으로 기대감을 높인다. ‘더 킹’, ‘강철비’ 등에서 남성적이고 강인한 캐릭터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인 정우성은 유력한 용의자의 무죄를 입증해야만 하는 변호사 ‘순호’ 역을 통해 기존의 강한 이미지를 벗고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인간적 캐릭터로 새로운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리고 ‘신과함께’ 시리즈로 흥행 파워는 물론 제39회 청룡영화상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며 연기력까지 인정받은 김향기는 세상과 소통하는 법을 모르는 자폐 소녀 ‘지우’ 역으로 분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관객들의 마음을 움직일 것이다. 오는 2019년 2월 개봉 예정.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