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볼링’ 이홍기, 개인 작업실 최초 공개

Comments (0) MUSIC

그룹 FT아일랜드 이홍기가 TV조선 ‘전설의 볼링’에서 최초 개인 작업실을 공개한다.

오는 16일(금) 밤 11시 첫방송하는 국내 최초 볼링 예능 TV조선 ‘전설의 볼링’에 출 연하는 이홍기는 그동안 방송에서 한 번도 공개한 적 없는 럭셔리한 개인 작업실을 처음으로 공개한다. 특히 작업실에서 아침을 맞은 이홍기는 까치집이 된 머리와 퉁퉁 부은 민낯으로 등장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는 후문이다.

TV조선 ‘전설의 볼링’은 이홍기, 송은이, 세븐, 모델 이연화, 배우 서동원 등 ‘볼링 덕후’ 스타들이 볼링에 빠져 사는 솔직한 일상을 공개하고 권혁수, 박성광 등 ‘볼.알.못’ 스타들이 볼링의 매력에 입덕하는 과정을 담는 국내 최초 볼링 리얼 버라이어티다.

씻지도 않고 옷장 정리에 나선 그는 “한 때 패셔니스타였는데, 이제 트레이닝복 밖에 없다. 이게 다 볼링 때문이다”라며 볼링 덕분에 바뀐 본인의 패션을 셀프 디스했다. 또한 “볼링을 시작한지 1년 만에 볼링공이 40개에 달했다”고 밝히며, 작업실 한편에 쌓여있는 20여개의 볼링공들이 공개돼 놀라움을 샀다.

이홍기는 2016년, 배우 김수현과 함께 정식 프로 볼링선수로 활동할 수 있는 ‘한국 프로볼러 선발전’에 참가해 화제된 바 있다. 제작진이 두 사람 중 누구의 점수가 더 높았는지 묻자 “수현이 형이 점수가 더 높았다. 저는 1차전에서 성적이 좋았는데, 신이 난 나머지 춤을 추다 감점을 당한 것 같다”고 밝혀 웃음을 샀다.

한편, 이홍기의 꾸밈없는 일상이 공개되는 TV조선 ‘전설의 볼링’은 오는 16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전설의 볼링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